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삼성전자, 갤노트7 사태 사과광고…60%만 충전 조치(2보)

송고시간2016-09-13 16:14


삼성전자, 갤노트7 사태 사과광고…60%만 충전 조치(2보)

[AP=연합뉴스]

[AP=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임화섭 한지훈 기자 = 삼성전자[005930]는 13일 갤럭시노트7 배터리 발화 사태에 대해 주요 언론매체들을 통해 사과광고를 내기로 결정했다.

삼성전자는 광고에서 "고객들에게 불편과 심려를 끼쳐드린데 대해 사과드립니다"라며 "모든 임직원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습니다"라는 입장을 밝힐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아울러 무선으로 소프트웨어를 자동 업데이트하는 OTA(over-the-air) 기술을 이용해 기존 갤럭시노트7의 배터리를 60%만 충전하도록 조치하기로 했다.

배터리가 과열돼 발화하는 사태를 막고 사용자들의 안전성 제고를 위한 고육책으로 평가된다.

solatid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