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방북 日이노키 의원 "北 '핵실험, 미국을 향한 것'이라고 얘기"(종합)

송고시간2016-09-13 23:42

"리수용 '선제 핵공격 안해, 미국이 北붕괴 시도하면 핵 갖고 싸울 것'"

일본 관방장관 "방북, 매우 부적절" 비판

(도쿄=연합뉴스) 최이락 이세원 특파원 = 5차 핵실험 와중에 북한을 방문한 안토니오 이노키 일본 참의원 의원은 "리수용 북한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이 "핵실험은 일본이 아니라 미국을 향한 것'이라고 말했다"는 발언을 했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북한에서 출발해 중국 베이징(北京)을 거쳐 13일 일본 도쿄(東京) 하네다 공항에 도착한 이노키 의원은 기자들에게 자신이 이달 10일 북한에서 리 부위원장과 회담했다면서 이같이 전했다.

이노키 의원은 김영남 북한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과 9일 열린 리셉션에서 만났다며 대화 내용을 소개했다.

그는 김 상임위원장이 "어려운 시기에 잘 오셨다"고 말했으나 핵미사일 개발에 관해서는 언급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이노키 의원은 5차 핵실험을 강행한 북한의 분위기에 관해 "지극히 평온했다"고 말했다.

그는 일본 도착에 앞서 경유지 베이징에서 취재진과 만나서는 리 부위원장이 북한이 선제 핵 공격을 하는 일은 없을 것이지만 미국이 북한을 붕괴시키려 한다면 단호하게 핵을 갖고 싸울 것이라는 얘기를 했다고 전했다.

또 리 위원장을 통해 "이런 시기에 잘 오셨다. 고맙다"는 내용의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의 메시지를 받았다고 이노키 의원은 덧붙였다.

이노키 의원은 이번 방북 기간 조선인 남편을 따라 2차 대전 후 북한으로 이주한 일본인 배우자(일명 '북송 일본인 처'<妻>) 3명과도 만났다고 주장했다.

그는 "어딘가에 창은 열어놔야 한다"며 북한과의 대화 필요성을 강조했다고 교도는 전했다.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관방장관은 이노키 의원의 북한 방문에 대해 "우리나라로서는 대북 조치로서 모든 국민의 북한 도항의 자제를 요청하고 있으며 이런 생각을 이노키 의원에게 종전부터 전했다"며 "그런 것을 생각하면 매우 부적절하다고 생각하지 않을 수 없다"고 논평했다.

프로레슬러 출신인 이노키 의원은 스포츠 교류 목적으로 북한 정권수립 기념일(9일) 전날인 지난 8일 북한을 방문했다.

방북 마치고 중국 베이징에 도착한 이노키 (베이징 교도=연합뉴스) 최근 북한을 방문했던 안토니오 이노키 일본 참의원 의원이 13일 귀국 길에 올랐다. 사진은 중국 베이징(北京) 공항에서 기자들과 문답을 하는 이노키 의원. 2016.9.13 choinal@yna.co.kr

방북 마치고 중국 베이징에 도착한 이노키 (베이징 교도=연합뉴스) 최근 북한을 방문했던 안토니오 이노키 일본 참의원 의원이 13일 귀국 길에 올랐다. 사진은 중국 베이징(北京) 공항에서 기자들과 문답을 하는 이노키 의원. 2016.9.13 choinal@yna.co.kr

choina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