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朴대통령 "원전 등 주요 시설 지진방재대책 전면 재점검"

송고시간2016-09-13 11:45

국무회의 주재…"추석에 국내 관광지 방문해 알찬 혜택받길"

박 대통령, 국무회의 발언
박 대통령, 국무회의 발언

(서울=연합뉴스) 백승렬 기자 = 박근혜 대통령이 13일 오전 청와대에서 열린 국무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서울=연합뉴스) 강병철 기자 = 박근혜 대통령은 13일 경북 경주에서 지진이 발생한 것과 관련, "이번 지진을 거울삼아 원자력발전소, 방폐장 등 주요 시설에 대한 지진 방재 대책을 전면 재점검함으로써 앞으로 또 발생할지 모르는 더 큰 규모의 지진에도 철저히 대비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국무회의를 주재하고 "지진으로 발생한 피해에 대해서는 피해조사단을 현지에 파견, 피해 현황과 그 원인을 신속하게 조사하고 조기에 수습해서 국민 불편이 최소화될 수 있도록 해주시길 바란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박 대통령은 "우리나라 역대 최대 규모의 지진으로 인해 전국 곳곳에서 지진이 감지되면서 국민께서도 많이 놀라셨으리라 생각한다"면서 "이번 지진은 우리나라가 지진에 있어서 비교적 안전지대라는 기존의 인식에 대해 경각심을 주는 계기가 됐다"고 말했다.

박 대통령은 또 14일부터 시작되는 추석 연휴와 관련, "북한 핵도발과 경기침체 등으로 어려움도 있지만, 국민께서는 정부와 군을 믿고 정겹고 풍성한 한가위 명절을 보내시기 바란다"면서 "북한 핵실험 이후 강화된 경계태세를 유지하기 위해 연휴에도 국토방위에 여념이 없는 국군 장병과 국민 안전을 위해 묵묵히 헌신하는 경찰관, 소방관, 현장에서 땀 흘리는 중소사업체 근로자 여러분께 추석 맞아 다시 한 번 깊이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국민께서 국내 문화시설, 관광지 등을 방문해 알찬 혜택도 받고 국내에서 여가를 즐길 수 있도록 내각은 신경을 써서 챙기길 바란다"면서 "명절에 전국적으로 많은 분이 이동하게 되는 만큼 관련 부처는 식중독 예방과 콜레라를 비롯한 감염병 관리 활동에 더욱 철저히 임해주기를 바란다"면서고 밝혔다.

朴대통령 "원전 등 주요 시설 지진방재대책 전면 재점검" - 1

solec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