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국은행, 추석 앞두고 시중에 4조9천억원 공급

송고시간2016-09-13 12:00

작년보다 2.8% 늘어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노재현 기자 = 추석 연휴를 앞두고 4조9천억원에 가까운 돈이 시중에 추가로 풀렸다.

한국은행은 올해 추석 연휴 전 10영업일(8월31일∼9월13일) 동안 금융기관에 공급한 화폐(순발행액)가 4조8천559억원으로 추산된다고 13일 밝혔다.

이 기간에 화폐발행액은 5조2천689억원이고 한국은행으로 돌아온 환수액은 4천130억원으로 예상됐다.

올해 추석 연휴 전 화폐공급액은 작년 동기보다 2.8%(1천332억원) 늘었다.

한국은행, 추석 앞두고 시중에 4조9천억원 공급

한국은행은 추석 연휴 전 10영업일 동안 금융기관에 공급한 화폐가 4조8천559억원으로 추산된다고 밝혔습니다. 올해 추석 연휴 전 화폐공급액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8% 늘었습니다. 한국은행은 "최근 내수가 조금 좋아지고 있고 올해 추석 연휴가 5일로 작년보다 하루 길면서 현금 수요가 늘어난 영향으로 볼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09(제보) 4441(기사문의), 카톡/라인 jebo23

김광명 한국은행 발권기획팀장은 "최근 내수가 조금 좋아지고 있고 올해 추석 연휴가 5일로 작년보다 하루 길면서 현금 수요가 늘어난 영향으로 볼수 있다"고 말했다.

추석 전 10영업일간 화폐공급액은 2013년 4조5천106억원에서 2014년 4조5천326억원, 지난해 4조7천227억원 등으로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한국은행, 추석 앞두고 시중에 4조9천억원 공급 - 1

noj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