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규모 5.8 지진> 월성원전 4기 정밀 안전점검 위해 수동 정지(종합2보)

지진으로 수동 정지는 처음…신월성 1∼2호기 정상 가동
<규모 5.8 지진> 월성원전 4기 수동 정지
<규모 5.8 지진> 월성원전 4기 수동 정지(서울=연합뉴스) 한국수력원자력은 12일 경주에서 발생한 규모 5.8 지진으로 매뉴얼에 따라 월성원전 1∼4호기를 수동 정지했다고 밝혔다. 사진은 월성원전. [연합뉴스 자료사진]

(경주=연합뉴스) 이승형 기자 = 한국수력원자력은 12일 경주에서 규모 5.8 지진이 발생하자 절차에 따라 월성원전 1∼4호기를 수동으로 멈췄다.

지진으로 원자력발전소가 안전 점검을 위해 수동 정지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한수원은 이날 오후 11시 56분부터 정밀 안전점검을 위해 월성 1∼4호기를 차례로 수동 정지했다고 밝혔다.

한수원은 월성, 한울, 고리, 한빛 4개 원전본부와 수력, 양수발전설비를 전체 점검한 결과 시설 안전에는 이상 없이 정상운전 상태임을 확인했다.

하지만 설계기준 지진 값인 0.2g보다는 작으나 자체 절차에 따라 정지 기준인 지진 분석값 0.1g을 초과한 월성 1∼4호기에 추가로 정밀 안전점검을 하기 위해 수동으로 정지했다.

<규모 5.8 지진> 월성원전 4기 수동 정지
<규모 5.8 지진> 월성원전 4기 수동 정지(서울=연합뉴스) 한국수력원자력은 12일 경주에서 발생한 규모 5.8 지진으로 매뉴얼에 따라 월성원전 1∼4호기를 수동 정지했다고 밝혔다. 사진은 월성원전. [연합뉴스 자료사진]

g는 중력 가속도 단위로 지진에 의해 특정지점이 받는 가속도를 나타낸다.

신월성 1∼2호기는 월성 1∼4호기와 관측지점 부지 특성(지반·지질상태 등) 차이로 측정 분석된 값이 정지 기준을 초과하지 않아 정상운전하고 있다.

발전소별 지진 측정파형을 분석해 0.1g이 넘는 것으로 판단하면 4시간 이내에 정지해 점검하게 돼 있다.

한수원은 수동 정지는 지진 규모와 관련한 자체 절차에 다른 조치라고 설명했다.

원자력안전위원회에 따르면 진앙에서 가장 가까운 거리(약 28㎞)에 있는 월성원자력발전소는 한국원자력안전기술원 지진계측값(원전 부지)이 0.12g, 한수원 지진계측값(원전 건물 내)이 0.0981g으로 설계지진 0.2g에 못 미쳐 원전 안전 운영에는 영향이 없다.

haru@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9/13 00:53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