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국립대 교수가 SNS에 대통령·더민주 대표 향한 욕설 댓글

송고시간2016-09-11 22:41

(부산=연합뉴스) 민영규 기자 = 부산의 한 국립대 교수가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박근혜 대통령과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향해 욕설하는 댓글을 달아 논란이 예상된다.

하봉규 부경대 정치외교학과 교수 얘기다.

국립대 교수가 SNS에 대통령·더민주 대표 향한 욕설 댓글 - 1

하 교수는 박 대통령과 여야 3당 대표 회담을 하루 앞둔 11일 오후 추미애 대표가 페이스북에 누리꾼의 의견을 묻는 글을 올리자 문제의 댓글을 달았다.

그는 '미친X 청와대X도 그런데 이런X는 천하 XX이잖아'라고 적었다.

"내일 청와대 회담이 오후 2시에 예정되어 있습니다. 저 추미애, 이미 국민의 호위무사가 되겠다고 약속드렸습니다. 불통의 이 정부에 꼭 전달되기를 바라는 것을 제게 주시면 좋겠습니다"라는 추 대표의 글에 답한 것이다.

연합뉴스는 이에 대한 하 교수의 입장을 들으려고 수차례 전화를 걸었지만, 연락이 닿지 않았다.

하 교수는 2013년 12월에도 자신의 페이스북에 "군사 쿠데타가 필요한 상황이 재연되고 있다"면서 "가치관이 전도된 미쳐버린 조국을 구할 애국 군인들이 다시 한 번 나설 때"라는 글을 올려 부적절한 처신이라는 지적을 받았다.

그는 또 같은 시기에 국민의 정부와 참여정부 10년을 종북 기간이라고 깎아내리는 글을 페이스북에 올려 논란이 됐었다.

youngkyu@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