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정현 "北도발에 강도높은 조치 강구해야" '핵무장론' 시사

송고시간2016-09-11 12:43

"철부지 도발 김씨 일가 지탄 받을 것" 전쟁기념관 긴급 방문

전쟁기념관 전시물 둘러보는 이정현
전쟁기념관 전시물 둘러보는 이정현

(서울=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새누리당 이정현 대표가 11일 오전 서울 용산 전쟁기념관을 찾아 전시물을 둘러보고 있다. 2016.9.11
hkmpooh@yna.co.kr

(서울=연합뉴스) 안용수 현혜란 기자 = 새누리당 이정현 대표는 11일 "북한의 핵이나 미사일 개발처럼 무모한 도발 시도에 대해서는 지금보다 훨씬 더 강도 높은 조치들을 정치권과 정부가 함께 강구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 대표는 이날 오전 서울 용산 전쟁기념관을 방문해 기자들과 만나 "정치권부터 안보 문제에 관해서는 북한의 김정은이 절대 오판하지 않도록 완전히 하나가 돼서 굳건한 의지를 피력하고 보여주는 게 절대 필요하다"면서 이같이 밝혔다.

이 대표는 "그것이 무엇이냐에 대해서는 (여러 견해가) 제기되고 있지만 이런저런 논란 때문에 사실 항상 예외로 했다"면서 "이제는 그러한 문제들에 대해서도 과감하게 논의의 테이블에 얹어야 하고, 그것만이 우리를 스스로 지켜낼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는 여권 일각에서 제기되는 '핵 무장론'을 시사하는 것으로서 북한의 제5차 핵실험으로 조성된 안보 정국에 쟁점 이슈로 등장할 것으로 보인다.

정치권 안보 협력 강조하는 이정현
정치권 안보 협력 강조하는 이정현

(서울=연합뉴스) 황광모 기자 = 새누리당 이정현 대표가 11일 오전 서울 용산 전쟁기념관을 찾아 정치권의 안보 협력을 강조하는 발언을 하고 있다. 2016.9.11
hkmpooh@yna.co.kr

이 대표는 "우리의 모든 역량으로 봐서 북한의 저러한 철부지 같은 도발에 대해서는 얼마든지 이겨낼 수 있다"면서 "군도 중요하지만 우리 국민 스스로 무모한 도발에 대비해 스스로 지키기 위해 혼연일체가 돼 안보의지를 굳건하게 과시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 대표는 "김정은이 무기의 고도화에만 저렇게 광적으로 집착하고 있기 때문에 북한 주민의 삶은 거의 인간 이하에 머물고 짐승만도 못하다"면서 "북한 인민들이 그렇게 살게 하는 게 김정은이라 생각하면 정말 개탄스럽기 그지없다"고 비판했다.

이 대표는 또 "금수강산을 핵개발로 인해서 완전히 오염시킨다면 6·25 전쟁에 이어서 김씨 일가들은 역사에 지탄을 받는 기록으로 남을 것"이라면서 "입만 열면 김정은이 자신이 존엄이라고 얘기하지만 사실 북한의 진정한 존엄은 북한 인민이라는 것을 깨달아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어 이 대표는 "어떤 협상도, 어떠한 화해의 제스처에도 절대 방패를 내려놔서는 안된다"면서 "전쟁은 싸워서 이기는 게 아니라 감히 전쟁할 엄두도 못내게 상대를 제압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aayys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