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프로야구> 대기록 향연, 중위권 혈전…KBO 관중 신기록 눈앞

송고시간2016-09-11 11:12

역대 기록인 2015년 736만530명 돌파에 5만1천595명 남겨둬

(서울=연합뉴스) 이대호 기자 = 2016 타이어뱅크 KBO 리그가 역대 최다 관중 돌파를 눈앞에 뒀다.

전체 720경기 가운데 630경기를 소화한 KBO 리그는 10일까지 누적 관중 730만8천953명(평균 관중 1만1천601명)으로, 종전 최다 관중 기록인 2015년 736만530명 경신까지 5만1천595명만을 남겨뒀다.

11일 최다 관중을 경신하면 시즌 635경기 만으로, 이는 작년 720경기보다 85경기 앞선다.

이날 대전(SK-한화), 고척(두산-넥센), 대구(NC-삼성), 잠실(롯데-LG), 수원(KIA-케이티)구장에서 경기가 열리는데, 이승엽의 한·일 통산 600홈런과 치열한 중위권 순위 경쟁을 고려하면 관중 신기록 돌파가 유력하다.

올해 KBO 리그는 2007년 이후 9년 만의 평일 개막전인 4월 1일(금) 5개 구장에서 역대 평일 최다 관중인 8만5천963명이 입장하며 막을 올렸다.

5월 5일 어린이날에는 11만4천85명이 입장해 역대 하루 최다 관중 기록을 깼고 6월 5일에는 10만9천352명을 기록해 역대 2위 기록을 세웠다.

KBO 리그 전체 관중은 전년 대비 13% 증가율을 보여주는 가운데 10개 구단 모두 관중이 증가했다.

이중 새 구장에 입주한 삼성과 넥센의 변화가 눈에 띈다.

삼성의 새 구장 대구 삼성 라이온즈 파크는 전년 대비 65%, 우리나라 최초의 돔 야구장 고척 스카이돔은 53% 입장 관중이 증가했다.

선두 두산은 국내 프로스포츠 구단 최초로 8년 연속 100만 관중을 기록했고, KBO 리그 최다 시즌(10시즌) 100만 관중 기록을 보유한 LG는 홈 관중 95만757명으로 통산 11번째 100만 관중 달성을 눈앞에 뒀다.

올해 KBO 리그는 4일 역대 3번째로 700만 관중을 돌파한 이후 5일 만에 '최다 관중 신기록'이라는 역사적 대기록에 도전한다.

정규시즌 95경기를 남겨둔 가운데, 현재 추세가 이어지면 최초의 800만 관중을 넘어 835만 명까지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KBO 역대 최다 관중 신기록 세울까?'
'KBO 역대 최다 관중 신기록 세울까?'

(서울=연합뉴스) 한종찬 기자 = 5일 오후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16 프로야구 LG 트윈스 대 두산 베어스의 경기. 관중들이 열띤 응원전을 펼치고 있다. 이날 잠실, 대구, 인천, 광주 경기장이 만원 관중을 기록했으며 수원 케이티 파크에도 1만 6천여 명이 들어차 KBO 역대 하루 최다 관중 신기록을 경신할 것이 확실시된다. 지금까지 하루 단위 최다 관중은 2005년 4월 5일 식목일에 기록한 10만1천400명이다. 2016.5.5
saba@yna.co.kr

◇ 역대 최다 관중(표)

순위 연도 총 관중(명) 총 경기 수
1 2015 736만530 720경기
2 2016 730만8천935 630경기(진행 중)
3 2012 715만6천157 532경기
4 2011 681만28 532경기
5 2014 650만9천915 576경기

4b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