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FIU, 몽골·라오스·캄보디아에 금융정보분석 시스템 수출

송고시간2016-09-11 12:00

(서울=연합뉴스) 이지헌 기자 = 금융위원회 산하 금융정보분석원(FIU)이 몽골, 라오스, 캄보디아에 정보시스템을 수출한다.

금융정보분석원은 지난 5∼8일 미국 샌디에이고에서 열린 제19차 아시아·태평양지역 자금세탁방지기구(APG) 총회에서 이같은 성과를 달성했다고 11일 밝혔다.

유광열 금융정보분석원장은 이번 총회에서 몽골 및 라오스의 금융정보분석기관과 만나 FIU 정보시스템 구축 및 기술지원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자금세탁방지 업무를 맡는 FIU 정보시스템을 수출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금융정보분석원은 캄보디아 중앙은행과도 FIU 정보시스템 구축 지원을 위한 논의를 시작하기로 합의했다.

미국 및 호주의 FIU에 해당하는 기관(미국 FinCEN·호주 AUSTRAC)과는 차세대 분석 시스템의 노하우를 벤치마킹할 수 있도록 교류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한편 이번 총회에서 금융정보분석원은 APG 운영위원회 북아시아 대표를 4년째 연임하는데 성공했다.

이는 이례적인 것으로 APG 운영위원 자격을 유지하게 되면서 앞으로도 북한 관련 모니터링과 주요 의사결정 과정을 주도할 수 있게 됐다.

APG는 국제자금세탁방지기구(FATF)의 권고사항 이행을 촉진하고자 설립된 역내 국제기구로 한국, 일본, 인도, 미국 등 41개국을 정회원국으로 두고 있다.

p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