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국 여자야구 '산뜻한 출발'…월드컵 첫 상대 파키스탄 대파

송고시간2016-09-03 15:19

6회 콜드게임승…4일 쿠바와 조별리그 2차전

세계여자야구월드컵 감독 출사표
세계여자야구월드컵 감독 출사표

(부산=연합뉴스) 조정호 기자 = 3일 개막하는 세계여자야구월드컵에 출전하는 12개국 감독들이 2일 부산 기장군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나서 결의를 다지고 있다. 이광환 감독이 이끄는 한국여자야구 대표팀을 비롯해 12개국 300여 명의 선수가 이번 대회에 참가한다. 2016.9.2
ccho@yna.co.kr

(부산=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한국 여자야구 대표팀이 세계여자야구월드컵 첫 경기에서 대승을 거뒀다.

이광환 감독이 이끄는 대표팀은 3일 부산 기장군 현대차 드림볼파크에서 열린 LG 후원 2016 세계여자야구월드컵 A조 조별리그 1차전에서 파키스탄을 상대로 10-0의 콜드게임승을 거뒀다.

한국 여자야구는 아직 걸음마 수준이다.

세계랭킹이 11위지만, 11개국을 제외한 전 세계 나머지 국가가 랭킹 산정에 필요한 포인트가 없어 공동 12위라는 점을 고려하면 한국도 '약체'로 분류된다.

하지만 태극 여전사들은 '공동 12위' 중 하나인 파키스탄을 연습경기 하듯이 가볍게 물리쳤다.

2회초 선두타자 배유가는 좌익 선상 2루타로 한국의 첫 안타를 생산했다.

곽대이는 중전 안타로 배유가를 홈으로 불러들여 한국에 첫 득점을 안겼다.

한국은 3회초 이예지의 적시타와 상대 수비 실책, 투수 폭투 등으로 4점을 추가해 사실상 승기를 잡았다.

이어 4회초 3점, 6회초 2점을 달아났다.

기장-현대차 드림볼파크 준공
기장-현대차 드림볼파크 준공

(부산=연합뉴스) 조정호 기자 = 부산 기장군 일광면에 있는 야구테마파크에 들어선 기장-현대차 드림볼파크. 현대자동차와 기장군이 200억여 원을 들여 부지 19만6천515㎡에 야구장 4면을 조성했다. 10일 오후 국내 최대 사회인 야구장인 '기장-현대차 드림볼파크' 준공식이 열렸다. 9월 3일부터 12개국 선수가 참가하는 세계여자야구월드컵 대회가 이곳에서 열린다. 2016.8.10
ccho@yna.co.kr

정규이닝은 7이닝이지만 한국이 콜드게임승을 거두면서 경기는 예정보다 일찍 끝났다.

한국 선발투수 강정희는 4이닝을 2피안타 무실점으로 막았다. 불펜으로 등판한 김라경, 원혜련은 뒷문을 단단히 잠갔다.

이번 대회에는 12개국이 출전했다. 한국은 파키스탄(12위), 쿠바(8위), 베네수엘라(5위)와 함께 A조에 속했다.

한국은 A조에서 2위 안에 들어 전체 상위 6개국이 나가는 슈퍼라운드에 진출하는 것이 목표다.

한국은 4일 오후 6시 30분 같은 장소에서 쿠바(세계랭킹 8위)와 조별리그 2차전을 치른다.

▲ 3일 전적

한 국 014 302X - 10

파키스탄 000 000X - 0

ksw08@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