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세종시 이전' 안전처 앱·홈페이지 재난문자 먹통

송고시간2016-09-03 11:20

이전 과정서 재난문자시스템 오류…부산 일부 10분간 100여통 '폭탄'

(서울=연합뉴스) 김준억 기자 = 국민안전처가 3일 세종시로 이전하는 과정에서 긴급재난문자 시스템에 오류가 발생했다.

안전처의 재난안전정보 포털 앱인 '안전디딤돌'과 안전처 홈페이지의 긴급재난문자 시스템은 이날 오전 내내 먹통 상태다.

안전처는 또 전날 밤 시스템 오류에 따라 부산 일부 지역의 LG유플러스 2G 가입자들에게 호우 경보를 알리는 긴급재난문자를 10분 동안 100통이나 보냈다.

안전처 관계자는 "긴급재난문자 프로그램을 고도화한 이후 통신사와 연계 시스템의 문제로 5초 단위로 재발송하는 기능이 작동됐다"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SKT는 긴급재난문자 시스템의 문제점을 파악해 2G 가입자들에게 문자를 발송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고 덧붙였다.

국민안전처 홈페이지 긴급재난문자 오류
국민안전처 홈페이지 긴급재난문자 오류

안전처는 전날 2단계 세종시 이전을 마무리해 이날부터 세종청사와 인근 민간 건물에서 업무를 시작했다.

안전처의 세종시 이전은 지난해 10월 확정돼 올해 4월 1단계로 정부서울청사의 50개 부서와 인천 송도의 해경본부 일부 부서가 세종시로 옮긴 바 있다.

안전처는 서울청사의 중앙재난안전상황실은 폐쇄하지 않고 수도권의 대형재난 발생이나 장관이 청와대 또는 국회 일정에 따라 서울에서 근무하는 상황 등에 대비해 최소 인원을 두고 유지하기로 했다.

justdust@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