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경남 호우특보 속 최대 240㎜…일부 비 피해

송고시간2016-09-03 06:33


경남 호우특보 속 최대 240㎜…일부 비 피해

경남 호우특보 속 최대 240㎜…일부 비 피해 - 1

(창원=연합뉴스) 황봉규 기자 = 북상하는 제12호 태풍 '남테운'의 간접영향으로 2일부터 3일 사이 경남에 많은 비가 내렸다.

창원기상대에 따르면 3일 오전 6시 현재 창원 239.8㎜, 통영 228㎜, 거제 188.5㎜, 남해 205.5㎜, 고성 233㎜, 밀양 204.3㎜, 진주 116.7㎜, 합천 80.5㎜ 등의 강수량을 기록했다.

경남에는 창원, 함안, 창녕, 밀양, 통영, 고성, 남해에 호우경보가 내려져 있다. 양산, 김해, 거제에는 호우주의보가 내려진 상태다.

많은 비가 내리면서 일부 지역에는 비 피해가 발생했다.

2일 오후 거제시 해성중학교 주차장 축대 10여m가 무너져 응급복구했다.

3일 새벽에는 창원시 의창구 대산면의 저지대 주택이 침수됐고, 창원시 마산합포구 오동동 맨홀이 넘쳐 안전조치했다.

경남도 재난안전건설본부는 3일 새벽부터 비상근무 인원을 36명으로 늘려 만일의 사태에 대비하고 있다.

창원기상대는 "남해상으로 발달한 비구름대가 계속 유입돼 앞으로 시간당 30㎜ 이상의 강한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며 "산사태나 축대 붕괴, 강이나 하천 야영객이 비 피해를 보지 않도록 철저히 대비해달라"고 당부했다.

b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