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콘텐츠 분쟁상담, '게임'이 가장 많아

송고시간2016-09-03 09:00

최근 5년간 1만3천269건 전체 61%

(서울=연합뉴스) 김영만 기자 = 최근 5년간 한국콘텐츠진흥원 부설 콘텐츠분쟁조정위원회가 접수한 콘텐츠 분쟁상담 중 게임 분야가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3일 한콘진에 따르면 콘텐츠분쟁조정위는 2011∼2015년 모두 2만1천619건의 콘텐츠 분쟁상담을 접수했다.

연도별 상담 건수는 2011년 1천966건, 2012년 3천960건, 2013년 6천430건으로 늘었다가 2014년 5천174건, 2015년 4천89건으로 점차 줄어들고 있다.

분야별로는 게임이 1만3천269건으로 전체의 61.4%를 차지했고, 지식정보(4천481건, 20.7%), 영상(1천656건, 7.7%), 캐릭터 등(777건, 3.6%), 기타(1천436건, 6.6%) 등이 그 뒤를 이었다.

지난해 4천89건의 분쟁상담을 유형별로 보면 법률·정책 등 정보제공 요청 1천105건(27%), 부당행위로 인한 사용자의 이용 제한 505건(12.4%), 약관·운영정책 불만 460건(11.2%), 결제 취소·계약 해지 403건(9.9%), 콘텐츠 및 서비스하자 400건(9.8%), 부모 동의 없는 미성년자 결제 390건(9.5%) 등의 순으로 집계됐다.

또 5년간 접수된 1만5천918건의 조정 신청은 조정 전 합의(7천428건, 46.7%), 조정 취하(2천841건, 17.8%), 조정 거부(1천429건, 9%) 유관기관 이첩(425건, 2.7%), 조정 성립(297건, 1.9%) 등으로 처리됐다.

한콘진은 지난달 이 같은 콘텐츠 상담·조정 건수 현황과 조정 사례 등을 담은 '2016 콘텐츠분쟁조정 사례집'을 온라인으로 발간했다.

ymkim@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