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주말 N 여행> 수도권: '천사의 얼굴' 안젤로니아 5만 그루 가을맞이 잔치

송고시간2016-09-02 11:00

보라·분홍·희색 등 다양한 색 허브 천국 연출…안성 '포도축제', 인천공항 공연 풍성

(서울=연합뉴스) 윤태현 류수현 채새롬 최재훈 기자 = 가을이 성큼 다가왔다.

9월의 첫째 주말 서울, 경기, 인천 등 수도권은 흐리고 한때 소나기가 오겠으나 야외활동을 하는 데 지장은 없다.

선선한 날씨에 임진강변에서 한창인 '안젤로니아 축제'를 찾아 허브향에 취해보자.

안성 '포도마을'에서 포도를 따보거나 다양한 먹거리를 즐겨보는 것도 좋겠다. 인천공항에서는 인기 아이돌그룹과 피아니스트의 무료 공연이 열린다.

◇ 구름 많고 흐린 날씨…낮 기온 30도 이하로 선선

주말 수도권은 구름 많고 대체로 흐리다.

토요일인 3일 흐리겠으나 대기 불안정으로 경기동부에 오후 한때 소나기가 오는 곳이 있다.

아침 최저기온은 17도에서 22도, 낮 최고기온은 26도에서 27도로 예보됐다.

일요일인 4일은 구름이 많은 날씨가 이어진다.

아침 최저기온은 18도에서 22도, 낮 최고기온은 27도에서 29도로 예보됐다.

보랏빛 안젤로니아 물결 [연합뉴스 자료사진]

보랏빛 안젤로니아 물결 [연합뉴스 자료사진]

◇ '천사의 얼굴' 허브향 즐겨볼까

경기도 연천군 임진강변에 있는 5만7천㎡ 규모의 에코 테마파크 허브빌리지에서는 '안젤로니아 축제'가 한창이다.

안젤로니아(Angelonia)는 멕시코 등 서인도제도에서 주로 심는 꽃으로, '천사의 얼굴'이라는 꽃말을 가지고 있다.

허브빌리지는 1만여㎡ 무지개가든에 보라색, 분홍색, 희색 등 다양한 색의 안젤로니아 5만 그루를 심어 볼거리를 제공하고 있다.

안젤로니아 외에도 수레국화, 시계꽃, 원츄리 등 여러 꽃은 물론 허브 온실에서 수령 300년 이상인 올리브나무, 레몬나무 등 이색적인 나무도 감상할 수 있다.

허브체험 공방에서는 허브 비누 만들기, 허브 향초 만들기, 허브 방향제 만들기 등 체험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으며 허브 추출물을 활용한 족욕 체험도 가능하다.

자세한 사항은 허브 빌리지 누리집(www.herbvillage.co.kr)을 참조하면 된다.

포도수확 체험하는 시민들, 연합뉴스 자료사진

포도수확 체험하는 시민들, 연합뉴스 자료사진

◇ 포도도 따고 와인도 마시는 즐거운 '포도축제'

경기도 안성 포도박물관 일원에서 3일부터 4일까지 이틀간 포도축제가 열린다.

축제가 열리는 서운면은 마을 전체가 포도밭이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축제 첫날 3㎞에 달하는 서운산 둘레길 걷기 행사가 열리고, 개막식에 앞서 포도빨리먹기, 포도무게 맞추기 게임 등이 열려 참가객들의 흥을 돋는다.

둘째 날에는 풍물 공연과 버블 매직 등 다양한 볼거리가 마련된다.

포도밭 걷기, 포도따기, 포도낚시 대회와 물론 줄타기, 사물놀이, 상모돌리기 등 전통문화 놀거리도 준비됐다.

허기를 달래줄 생포도, 포도즙, 와인, 향토음식 등 다양한 먹거리도 있다.

포도축제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포도박물관 블로그를 참고하면 된다.

유키 구라모토와 이루마, 연합뉴스 자료사진

유키 구라모토와 이루마, 연합뉴스 자료사진

◇ 공연 관람하며 가을 분위기 '한껏'

인천공항공사 앞 잔디광장에서는 3∼4일 '2016 인천공항 스카이 페스티벌'이 열린다.

첫째 날에는 B1A4, B.A.P, BTOB, 레드벨벳, EXID 등 국내 인기 아이돌그룹이 열띤 무대를 선보인다.

둘째 날에는 세계적인 피아니스트 유키 구라모토와 이루마, 연주와 소프라노 임선혜·테너 박지민이 웅장하고 아름다운 선율로 무대를 가득 채운다.

공항사랑 그림그리기 대회, 열기구체험, 전망대투어, 기장·승무원 복장 체험, 워터 페달보트타기 등 다양한 부대행사도 병행된다. 모든 공연은 무료다.

srch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