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우리 갑순이' 송재림 "김소은과 편해져 서로 하대하는 사이"

(서울=연합뉴스) 이웅 기자 = 한때 왕의 호위무사로 카리스마 넘치는 연기를 선보였던 배우 송재림(31)이 운동복에 슬리퍼 차림으로 나이트클럽을 들락거리는 처량한 고시생으로 돌아온다.

송재림은 SBS 새 주말드라마 '우리 갑순이'에서 여주인공 신갑순의 상대역인 허갑돌을 연기한다. 갑순이 역은 MBC 예능 프로그램 '우리 결혼했어요'에서 가상부부로 호흡을 맞췄던 배우 김소은(27)이 맡았다.

'우리 갑순이' 송재림 "김소은과 편해져 서로 하대하는 사이"1

송재림은 26일 서울 목동 SBS 사옥에서 열린 '우리 갑순이' 제작발표회에서 "김소은과 함께 캐스팅돼서 너무 좋았다"며 "갑돌이, 갑순이 연기하는데 시작부터 이질감이 없더라"고 전했다.

이어 "지금은 더 많이 편해져서 서로 하대하는 사이가 됐다"며 "연기호흡은 걱정 안 하셔도 될 것 같다"고 했다.

갑돌이 역할에 대해서는 "오늘은 없고 내일만 있는 갑돌이는 갖고 싶은 것을 갖지 못하고 살아가는, 엔포세대로 불리는 요즘 청년들과 많이 닮았다"고 설명했다.

갑돌이가 취업난 속에 연애, 결혼, 출산은 물론 집 장만, 인간관계 그리고 꿈과 희망까지 포기해 '3포', '5포'를 넘어 '7포 세대'로 불리는 오늘날의 젊은 세대를 대변한다는 것이다.

'우리 갑순이' 송재림 "김소은과 편해져 서로 하대하는 사이"2

돈도 빽도 없는 갑돌이는 가족들의 기대 속에 고시를 준비하지만 실패한 뒤 여자친구의 닦달에 못 이겨 9급 공무원 시험으로 전향한다.

결혼도 못하고 헤어지지도 못해 10년째 연애 중인 갑순이가 임신을 하면서 갑돌이의 인생은 더욱 꼬인다.

송재림은 고등학교 때 서울 신림동 고시촌에서 살아봐 고시촌 분위기를 잘 안다고 했다.

송재림은 "젊은 커플의 동거와 아기에 대한 얘기라 자칫 다루기 어려운 소재일 수 있는데도 즐겁고 유쾌하게 그려진다"며 "재미있게 봐달라"고 했다.

송재림은 모델로 활동을 시작해 2012년 MBC 퓨전 사극 '해를 품은 달'에서 이훤(김수현)의 호위무사 운으로 얼굴을 알렸으며, '우리 결혼했어요'에서 큰 인기를 얻었다.

'우리 갑순이'는 27일 밤 8시 45분 첫 방송 된다.

'우리 갑순이' 송재림 "김소은과 편해져 서로 하대하는 사이"3

abullapi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8/26 16:26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