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더민주, 의총서 "최경환·안종범 증인채택 고수" 결론

송고시간2016-08-22 16:05

(서울=연합뉴스) 임형섭 이정현 기자 = 더불어민주당은 22일 의원총회를 열고 추가경정안 예산 처리와 구조조정 청문회를 둘러싼 여야간 협상에서 경제부총리를 지낸 새누리당 최경환 의원과 안종범 청와대 정책조정수석의 증인채택을 계속 요구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여야 협상도 진통이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야권은 조선·해운업 구조조정 청문회의 증인으로 최 의원과 안 수석, 홍기택 전 산업은행장 등의 출석을 요구하면서 이를 추경안 통과의 전제조건으로 제시해 왔다.

그러나 여야 협상 과정에서 청문회를 연석회의 형태로 개최하되 최 의원과 안 수석에 대해서는 증인채택을 하지 않는 등 유연하게 협상을 하자는 주장도 일각에서 제기됐다.

이에 대해 더민주는 이날 의총을 열어 논의했지만, 결국은 최 의원과 안 수석의 증인채택 없이는 추경안을 통과시킬 수 없다는 것으로 의견이 모아진 것으로 전해졌다.

더민주, 의총서 "최경환·안종범 증인채택 고수" 결론 - 2

hysu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