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인천 강화어장 젓새우 9∼12월 한시어업 허가

송고시간2016-08-22 15:13

안강망 어선 77척, 1천932t 어획 가능

인천 강화어장 젓새우 9∼12월 한시어업 허가 - 2

(인천=연합뉴스) 강종구 기자 = 인천시 강화군 해역에서 젓새우 조업이 확대된다.

22일 인천시에 따르면 해양수산부는 9∼12월 강화군 석모수로 해역에서 안강망어선 77척에 젓새우를 잡도록 승인했다.

젓새우 조업은 촘촘한 그물을 사용해야 하는 점 때문에 자망 어선만 가능했지만 젓새우 자원을 효율적으로 이용하는 차원에서 안강망 어선에도 한시적으로 조업이 허용됐다.

한시어업 승인을 받은 어선들은 젓새우 남획을 막기 위한 총허용어획량(TAC) 제도를 적용받기 때문에 연말까지 4개월간 총 1천932t만 어획할 수 있고, 경인북부수협 외포리 위판장에서만 판매할 수 있다.

오후 10시부터 다음날 새벽 4시까지 야간 조업은 금지된다.

인천시는 젓새우 한시어업 승인으로 어민 소득 증대와 지역경제 활성화 효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inyo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