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의사가 닥터헬기 파손"…경찰 40대 의사 출석요구

송고시간2016-08-21 15:09


"의사가 닥터헬기 파손"…경찰 40대 의사 출석요구

닥터헬기 파손 [연합뉴스 자료사진]

닥터헬기 파손 [연합뉴스 자료사진]

(천안=연합뉴스) 양영석 기자 = 현직 의사가 병원 헬기 계류장에 대기 중인 '닥터헬기'를 파손한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게 됐다.

21일 충남 천안동남경찰서는 헬기장에 침입해 응급 구조 헬기인 닥터헬기를 파손한 혐의(폭력행위 등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 등)로 의사 A(42)씨 등 2명을 불러 조사할 방침이다.

경찰은 앞서 같은 혐의로 B(34)씨를 불구속 입건했다.

A씨 등은 지난 11일 오후 9시 55분께 천안시 동남구 단국대병원 헬기장에 무단 침입해 헬기 동체에 올라타고 프로펠러를 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수년 전 해당 병원에서 의사로 일하다가 그만두고 현재 다른 병원에서 일한다고 경찰은 전했다.

이들은 3년 전 무선 조종 비행기 동호회에서 만난 사이로 이날 동호회 모임에서 술을 마신 뒤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 관계자는 "2명의 신원을 모두 파악해 출석을 요구한 상태다"며 "이들에게 응급 의료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를 적용할 수 있는지 검토 중이다"고 말했다

young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