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무성 "우병우, 대통령에 부담…결단 내릴 때"

송고시간2016-08-20 15:50

"사정기관에 중요한 영향 미치는 수석이 자리에 있어서야"

(서울=연합뉴스) 홍정규 기자 = 새누리당 김무성 전 대표는 20일 우병우 청와대 민정수석이 직권남용과 횡령 혐의로 검찰에 수사 의뢰된 데 대해 "대통령의 부담을 덜어주는 결단을 내릴 때가 왔다"고 말했다.

김 전 대표는 이날 '전국 민생투어' 일정을 잠시 중단하고 상경, 여의도 자택 앞에서 기자들과 만나 우 수석 관련 질문에 "우리나라 사정기관에 중요한 영향을 미치는 수석이 (검찰 수사를 받을 상황에서) 그 자리에 있어서 되겠느냐"며 이같이 강조했다.

그는 또 "지금까지 우 수석에 대해 한마디도 안 했는데, 그만큼 우 수석이 중요한 역할을 해 왔기 때문"이라며 "대통령이 임명한 특별감찰관이 검찰 수사를 의뢰한 것 아니냐"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이제는 우병우 본인이 대통령에게 부담 줘서는 안 된다"고 거듭 강조, 사실상 사퇴를 요구했다.

이밖에 김 전 대표는 "(민생탐방 중) 경상북도에 가면 (사드(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THAAD) 배치 지역인) 성주도 갈 것"이라며 "9월부터 정기국회가 시작되니 주말이나 연휴를 택해서 (가보려 한다)"고 덧붙였다.

김무성 "우병우, 대통령에 부담…결단 내릴 때" - 2

zhe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