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美, 성김 후임 대북정책 특별대표에 조셉 윤 말레이대사 검토"

송고시간2016-08-20 14:37

NHK 보도 "필리핀 대사 내정된 성 김 특별대표 후임"

(도쿄=연합뉴스) 최이락 특파원 = 미국 정부가 필리핀 주재 대사로 내정된 성김 대북정책 특별대표의 후임으로 한국계 미국인인 조셉 윤(61) 말레이시아 대사를 기용하는 방향으로 조정하고 있다고 NHK가 20일 전했다.

NHK에 따르면 윤 대사는 지난 1985년 외교관 생활을 시작해 한국과 태국, 프랑스, 인도네시아, 홍콩 등에서 근무한 '아시아 전문가'로 평가받고 있다.

지난 2013년 말레이시아 대사 부임 이전에는 미국 국무부 동아시아태평양담당 수석 부차관보를 맡아 동아시아 정책을 총괄했다.

윤 대사는 다음달 미 상원 본회의에서 성 김 필리핀 대사 지명안건이 가결되면 대북정책 특별대표직을 이어받을 것으로 전망된다.

북한은 올들어 핵실험 및 탄도미사일 발사 등 도발을 반복한 데 이어 최근에는 교도통신을 통해 핵무기 원료용 플루토늄을 생산했다고 밝혀 국제사회의 우려를 증폭시키고 있다.

이에 따라 윤 대사는 대북정책 특별대표로 취임하면 한국, 일본 등 관계국과 협의에 속도를 내는 등 연대를 강화해가면서 대북 대응방안을 모색해 나갈 것으로 보인다고 NHK는 덧붙였다.

"美, 성김 후임 대북정책 특별대표에 조셉 윤 말레이대사 검토" - 2

choinal@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