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올림픽-<배드민턴> 여자복식 정경은-신승찬, 준결승 진출

(리우데자네이루=연합뉴스) 최인영 기자 = 배드민턴 여자복식 정경은(26·KGC인삼공사)-신승찬(22·삼성전기)이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준결승에 올랐다.

정경은-신승찬은 15일(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리우센트루 4관에서 열린 대회 여자복식 8강전에서 세계랭킹 11위 에이피에 무스켄스-셀레나 픽(네덜란드)을 2-1(21-13 20-22 21-14)으로 꺾었다.

이날 승리로 정경은-신승찬은 한국 배드민턴 대표팀 중 가장 먼저 준결승에 안착, 메달을 가시권에 뒀다.

첫 번째 게임 시작과 함께 정경은-신승찬이 5-1로 치고 나갔다. 리드를 유지하면서 10점 차(19-9)까지 점수를 벌렸다.

게임 포인트(20-11) 이후 연달아 점수를 허용하기는 했지만 정경은의 스매시로 상대 첫판을 끝냈다.

두 번 게임은 팽팽했다. 10-7로 앞서며 시작했지만, 12-11로 1점 차 상황을 내주고 13-13 동점까지 허용했다.

공격이 살아나면서 18-14로 다시 달아났지만, 뒷심이 부족했다.

매치포인트(20-16)를 잡고도 4점을 내리 내줘 듀스 상황에 들어갔고, 또 2점을 빼앗겨 두 번째 게임을 내주고 말았다.

세 번째 게임은 5-1로 앞서며 시작했지만, 5-6 역전을 당했다. 정경은-신승찬은 침착하게 8-7로 재역전하고 14-10으로 점수를 벌어놨다.

다시 매치포인트(20-13)를 차지했다. 1점을 내줬지만, 네덜란드의 실수를 유도하면서 준결승 티켓을 거머쥐었다..

-올림픽-<배드민턴> 여자복식 정경은-신승찬, 준결승 진출 - 2

abbie@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8/15 21:57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

위키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