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올림픽-<육상> 모 패라, 올림픽 10,000m 2연패 달성

송고시간2016-08-14 10:26

(리우데자네이루=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영국 육상 장거리 스타 모 패라(33)가 올림픽 남자 10,000m 2연패에 성공했다.

패라는 14일(이하 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마라카낭 올림픽 주경기장에서 열린 남자 10,000m 결승에서 27분05초17을 기록해 우승했다.

2위는 27분05초64에 결승선을 통과한 폴 키픈케치 타누이(케냐)가 차지했다.

2012년 런던올림픽에서 5,000m와 10,000m를 동시에 석권한 패라는 리우에서도 2관왕을 노린다.

역대 올림픽에서 2개 대회 연속 5,000m와 10,000m 정상에 오른 선수는 없다.

패라는 21일 육상 장거리 새 역사에 도전한다.

아프리카 소말리아 출신인 패라는 8살 때 영국으로 이민했다.

어린 시절 축구를 좋아해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아스널 입단을 꿈꾸던 패라는 초등학교 때 그의 재능을 발견한 체육 교사의 권유로 육상을 시작했고, 영국을 넘어 세계가 인정하는 장거리 스타가 됐다.

-올림픽-<육상> 모 패라, 올림픽 10,000m 2연패 달성 - 2

jiks7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