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올림픽> FIFA "손흥민, 공격 이끌었지만 여의치 않았다"

송고시간2016-08-14 09:57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국제축구연맹(FIFA)이 한국 올림픽 축구대표팀의 탈락 소식을 발 빠르게 전했다.

FIFA는 14일(한국시간) "온두라스가 한국을 꺾고 역사상 올림픽 최고 성적을 냈다"라며 "온두라스는 2012 런던올림픽 동메달을 거둔 한국 대표팀을 상대로 1-0으로 승리했다"라고 소개했다.

한국 올림픽 축구대표팀은 이날 브라질 벨루오리존치 미네이랑 경기장에서 열린 온두라스와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축구 8강전에서 0-1로 패했다.

일방적인 경기를 펼쳤지만, 후반 15분 선제골을 허용한 뒤 끝내 골문을 열지 못해 석패했다.

FIFA는 "후반전 앨버스 엘리스의 결승 골과 골키퍼 루이스 로페스의 잇따른 선방에 한국 선수들이 무너졌다"라고 설명했다.

FIFA는 거듭된 공격 기회를 살리지 못한 대표팀의 플레이를 설명하기도 했다.

FIFA는 특히 공격을 이끈 손흥민에 관해 "경기 시작 후 골문을 흔들 기회를 얻었지만, 상대 팀 수비수 조니 팔라시오스에게 막혔다"라며 "이후 결정적인 기회를 많이 얻었지만, 골키퍼 선방에 막혀 끝내 골을 기록하지 못했다"라고 전했다.

FIFA는 온두라스 골키퍼 로페스의 선방을 주목했다. "로페스는 한국의 세트피스와 거듭된 공격을 잘 막았으며 승리를 이끌었다"라고 밝혔다.

<올림픽> FIFA "손흥민, 공격 이끌었지만 여의치 않았다" - 2

cyc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