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연휴 N 여행> 충청권: 영화와 음악을 동시에…제천국제음악영화제 가보자

송고시간2016-08-12 11:00

자연을 배경으로 영화와 음악 감상…대전서 견우직녀축제 열려

(대전·청주=연합뉴스) 김형우 김소연 기자 = 광복절 연휴이자 8월 둘째 주말인 13∼14일 충청권은 무더위가 절정에 이르겠다. 청풍호를 배경으로 음악과 영화를 동시에 감상할 수 있는 제천국제음악영화제에 가보면 좋겠다. 대전엑스포시민광장에서는 견우직녀축제가 열린다.

◇ 푹푹 찌는 폭염 지속…낮 최고 37도

토요일(13일)은 북태평양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대체로 맑겠다. 낮 최고기온 32∼37도로 찜통더위가 절정에 이르겠다. 최저기온 22∼26도로 열대야 현상이 나타나는 곳이 있겠다.

일요일(14일)은 북태평양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구름이 많겠다. 최고기온 31∼34도로 전날보다는 더위 기세가 한풀 꺾이겠다. 최저기온은 22∼25도의 분포를 보이겠다. 소나기가 내릴 가능성이 있겠다.

광복절인 월요일(15일)은 구름 많은 날씨에 곳에 따라 소나기가 내리겠고, 낮 최고기온 35도 안팎의 무더운 날씨가 이어지겠다.

서해중부해상의 물결은 0.5∼1.5m로 일겠다.

◇ 영화와 음악을 동시에…제천국제음악영화제

한여름 밤 청풍호에서 전 세계에서 엄선된 음악 영화를 감상하며 올여름 무더위를 이겨보자.

<연휴 N 여행> 충청권: 영화와 음악을 동시에…제천국제음악영화제 가보자 - 2

충북 제천에서는 '제12회 제천국제음악영화제'가 막을 올려 16일까지 계속된다.

이번 영화제에선 수려한 경관을 자랑하는 청풍호반 야외무대와 의림지, 시내 메가박스 영화관을 중심으로 36개국 105편의 화려한 음악영화가 선보인다.

청풍호반 야외무대에서는 영화와 음악공연이 함께 펼쳐진다.

<연휴 N 여행> 충청권: 영화와 음악을 동시에…제천국제음악영화제 가보자 - 3

감미로운 영화음악을 들으며 밤하늘을 장식한 별빛을 바라보고 호수에서 불어오는 선선한 바람까지 맞으면 어느새 자신도 모르게 황홀경에 빠진다.

국카스텐, 에픽하이, 10㎝, 몽니, 최한솔, 루드페이퍼, 밀린, 정기고의 열띤 공연이 펼쳐진다.

제천 의림지에서도 김광석 추모공연 '이등병의 편지'와 여성 뮤지션, 장르별 주목할 만한 뮤지션 공연이 마련된다.

자세한 내용은 제천 국제음악영화제 홈페이지(http://jimff.org/kr)를 참고하면 된다.

문의는 서울사무국(☎ 02-925-2242)이나 제천사무국(☎ 043-646-2242)으로 하면 된다.

가족, 연인과 함께 '만남'의 의미를 되새길 수 있는 축제에 가 봐도 좋겠다.

'제11회 견우직녀축제'가 13∼14일 엑스포시민광장과 견우직녀다리(엑스포다리) 일원에서 열린다.

이번 축제는 '만남'을 주제로 다양한 프로그램이 펼쳐진다.

견우직녀가 만난 칠월칠석(지난 9일)을 기념, 견우직녀 판타지쇼가 진행되고 50년 이상 결혼생활을 한 80세 이상 부부에게 주는 '백년해로상' 시상식도 열린다.

10년 차 이상 부부 5쌍의 '리마인드 웨딩'과 '견우직녀 가요제', 축하공연 등이 볼거리가 다양하다.

시민이 견우팀과 직녀팀으로 나뉘어 물총놀이를 하는 'play the rain', 한여름밤의 흥을 더해줄 '견우직녀 클럽파티', 오늘의 추억을 간직할 수 있는 '견우직녀 타임캡슐' 등 즐길거리도 마련됐다.

전통국악공연과 댄스동아리경연 등도 열리고, 칠석음식을 맛볼 수 있는 체험존도 운영된다.

자세한 사항은 견우직녀축제 홈페이지(http://www.lovembc.co.kr)에서 확인하면 된다.

vodcast@yna.co.kr, soy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