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뉴욕증시, 3대지수 동시 사상 최고…1999년 이후 처음(종합)

송고시간2016-08-12 08:45


뉴욕증시, 3대지수 동시 사상 최고…1999년 이후 처음(종합)

'NYSE, 오늘 나이스해요'
'NYSE, 오늘 나이스해요'

(뉴욕 AFP/게티이미지=연합뉴스) 11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증시의 주요 지수는 소매업체의 실적 호조와 국제유가 급등으로 마감 가격 기준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
이날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117.86포인트(0.64%) 상승한 18,613.52에 거래를 마쳤다. 사진은 이날 NYSE 입회장에서 한 트레이더가 폐장 벨이 울리자 미소짓는 모습.

(뉴욕=연합뉴스) 신은실 연합인포맥스 특파원 = 뉴욕증시의 3대 주요지수가 소매업체의 실적 호조와 국제유가 급등으로 마감 가격 기준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

11일(미국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117.86포인트(0.64%) 상승한 18,613.52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10.30포인트(0.47%) 높은 2,185.79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23.82포인트(0.46%) 오른 5,228.40에 장을 마감했다.

다우지수와 S&P 500지수, 나스닥 지수는 마감 가격 기준 사상 최고치로 거래를 마쳤다. 3대 주요지수가 같은 날 사상 최고치를 경신한 것은 1999년 12월 31일 이후 16년 8개월만에 처음이다.

다우지수와 S&P 500지수는 장중 각각 18,638.34와 2,188.45까지 상승하기도 했다.

이날 상승 출발한 지수는 장중 상승 폭을 확대했다.

메이시스 등 소매업체들의 실적이 호조를 보이고 국제유가가 급등한 것이 지수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쳤다.

미국 백화점 체인업체 메이시스의 주가는 올해 2분기 조정 주당 순익과 매출이 예상치를 웃돌면서 17% 급등했다.

메이시스는 2분기 특별항목을 제외한 조정 주당순이익(EPS)이 54센트를 보였다고 발표했다. 이는 펙트셋 조사치 48센트를 웃돈 것이다.

매출은 일 년 전의 61억 달러보다 감소한 58억7천만 달러였다. 애널리스트들은 57억7천만 달러로 전망했다.

백화점 체인업체 콜스의 주가도 올해 2분기 EPS와 매출이 예상치를 웃돌아 16% 이상 상승했다.

콜스는 2분기 순익이 1억4천만 달러(주당 77센트)를 나타내 일 년 전의 1억3천만 달러(주당 66센트) 순익을 상회했다고 밝혔다.

특별항목을 제외한 회사의 EPS는 1.22달러를 보여 팩트셋 조사치 1.03달러를 웃돌았다.

같은 기간 매출은 41억8천만 달러로 애널리스트들은 41억6천만 달러로 예상했다.

중국 최대 전자상거래 업체인 알리바바의 2017 회계연도 1분기 순이익과 매출도 시장 예상치를 상회했다. 알리바바의 주가는 5% 급등했다.

알리바바의 1분기 매출은 321억5천만 위안(48억4천만 달러)으로 팩트셋 조사치인 45억6천만 달러를 상회했다. 특별항목을 제외한 조정 EPS는 74센트를 나타내 팩트셋 예상치인 62센트를 웃돌았다.

애플의 주가는 RBC 캐피털이 목표주가를 115달러에서 117달러로 상향 조정한 이후 장중 오름세를 나타냈지만 장 막판 소폭 내림세로 돌아서 0.06% 하락으로 거래를 마쳤다.

업종별로는 에너지업종이 1.3% 상승하며 가장 큰 상승 폭을 기록했다. 임의소비업종이 1% 넘게 올랐고, 금융업종과 헬스케어업종, 산업업종, 소재업종, 통신업종, 기술업종 등 필수소비업종을 제외한 전 업종이 강세를 나타냈다.

뉴욕유가는 수개월 안에 원유시장이 리밸런싱을 나타낼 것이라는 국제에너지기구(EIA)의 전망과 사우디아라비아의 시장 리밸런싱 조치 협조 발언으로 큰 폭 상승했다.

뉴욕상업거래소에서 9월물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가격은 전날보다 배럴당 1.78달러(4.27%) 높아진 43.49달러에 마쳐 지난 7월 22일 이후 최고치를 경신했다.

이날 수입물가와 고용지표가 긍정적으로 발표된 것도 지수 상승에 일조했다.

지난 7월 미국의 수입물가는 독일발 기계류 등의 가격 상승으로 예상 밖의 증가세를 보여 물가 상승압력이 나타나고 있음을 시사했다.

미 노동부는 7월 수입물가가 전월 대비 0.1% 상승해 5개월 연속 오름세를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월스트리트저널(WSJ) 조사치는 0.2% 하락이었다.

지난 8월6일로 끝난 주간의 미국 실업보험청구자수는 소폭 하락해 노동시장이 여전히 견조한 모습임을 나타냈다.

미 노동부는 지난주 실업보험청구자수는 1천 명 감소한 26만6천 명을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이는 마켓워치 조사치 26만5천 명을 소폭 상회한 것이다.

뉴욕 애널리스트들은 이날 유가급등과 소매업체 실적 호조로 주요 지수가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지만 주가 가치가 워낙 높은 상황이기 때문에 단기 조정 가능성이 있다고 진단했다.

시카고옵션거래소에서 변동성지수(VIX)는 전 거래일보다 3.07% 내린 11.68을 기록했다.

essh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