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NHN엔터, 2분기 영업익 103억…흑자전환(종합)

송고시간2016-08-12 08:50

모바일 게임 매출 60.8%↑…"페이코 결제 증가"

[연합뉴스TV 제공]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장하나 김예나 기자 = NHN엔터테인먼트[181710]는 연결재무제표 기준 올해 2분기 영업이익이 103억원으로 작년 동기 대비 흑자 전환했다고 12일 공시했다.

매출액과 순이익은 2천106억원과 298억원으로 같은 기간 각각 67.7%, 1천159.8% 급증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

부문별 매출을 보면 모바일 게임은 '라인디즈니 쯔무쯔무', '라인팝2', '프렌즈팝' 등이 안정적 실적을 이끌며 60.8% 증가한 700억원을 기록했다.

모바일 게임 비중은 전체 매출의 59%에 달했다. 실제 매출이 발생하는 지역을 보면 국내가 46%, 일본 등 해외 54%로 해외 매출 비중이 컸다.

PC 온라인 게임은 웹보드 게임의 규제 변화 등으로 직전 분기 대비 1.7% 증가, 작년 같은 기간 대비 5.7% 성장한 496억원으로 집계됐다.

기타 매출은 158.9% 급증한 910억원이었다.

세부적으로는 NHN테코러스, 피앤피시큐어 등 기술사업이 209억원으로 가장 많았다. 이어 커머스(408억원), 엔터테인먼트(219억원), 페이코 등 기타 매출(75억원)이었다.

특히 간편결제 서비스인 페이코는 7월말 기준으로 본인 인증 가입자 560만명, 누적 결제 이용자 430만명을 기록했다. 월 결제건수도 4월 말 집계보다 2배 이상 늘었다.

정우진 NHN엔터테인먼트 대표는 "앵그리버드와 네이버웹툰의 지적재산권(IP)을 활용한 모바일 게임, '라인러쉬'·'라인팝2'의 차기작 등을 출시할 예정"이라며 "점차 활성화하는 페이코를 기반으로 한 신사업 부문의 유기적 협력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hanajja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