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올림픽> 피지, 럭비서 올림픽 사상 첫 메달 확보…금메달 도전

송고시간2016-08-12 06:33


<올림픽> 피지, 럭비서 올림픽 사상 첫 메달 확보…금메달 도전

(리우데자네이루=연합뉴스) 김승욱 기자 = 피지 남자 럭비가 조국에 사상 첫 올림픽 메달을 바쳤다.

피지는 12일(이하 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에서 열린 2016 리우올림픽 남자 럭비 일본과의 준결승전에서 20-5 대승을 거뒀다.

이로써 피지는 은메달을 확보했다. 인구가 100만 명도 안 되는 피지가 올림픽 메달을 딴 것은 이번이 사상 처음이다.

1924년 파리 올림픽을 끝으로 올림픽에서 퇴출당한 럭비(15인제)는 92년 만에 7인제로 다시 돌아왔다.

피지는 7인제 세계선수권대회에서 두 번 우승을 차지하고 7인제 세계 럭비 시리즈에서 16번 우승한 럭비 강국이다.

피지는 내친김에 금메달을 따겠다는 각오다.

피지는 오전 7시 영국을 상대로 결승전을 치른다.

ksw08@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