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유연한 '터치패널' 개발…더 가까워진 플렉서블폰

송고시간2016-08-12 03:00

선정윤 서울대 교수팀 연구성과 '사이언스'에 게재

유연한 '터치패널' 개발…더 가까워진 플렉서블폰

유연한 '터치패널' 개발…더 가까워진 플렉서블폰 (서울=연합뉴스) = 차세대 스마트폰과 웨어러블 기기의 핵심 기술인 '플렉서블 디스플레이'를 구현할 수 있는 터치패널(터치스크린)이 개발됐다. 미래창조과학부는 선정윤 서울대 재료공학부 교수팀이 '하이드로젤'을 이용해 투명하면서도 잘 늘어나는 터치패널을 제작 기술을 개발했다고 12일 밝혔다. 2016.8.12. [미래창조과학부 제공]

(서울=연합뉴스) 신선미 기자 = 둘둘 말거나 접을 수 있는 '플렉서블 디스플레이'는 차세대 스마트폰과 웨어러블 기기의 핵심 기술이다. 이런 디스플레이를 구현하려면 입력장치인 터치패널(터치스크린)도 유연하게 만들어야 한다.

기존 터치패널은 단단하면서도 잘 깨지기 때문에 플렉서블 디스플레이에 적용하기 어려웠지만 최근 여기에 적용할 수 있는 유연한 터치패널이 개발됐다. 플렉서블 스마트폰과 웨어러블 기기 상용화에 한걸음 더 다가선 것이다.

미래창조과학부는 선정윤 서울대 재료공학부 교수팀이 '하이드로젤'을 이용해 투명하면서도 잘 늘어나는 터치패널을 제작 기술을 개발했다고 12일 밝혔다.

연구진이 주목한 하이드로젤은 묵이나 젤리처럼 말랑말랑한 고분자 물질이다. 고체처럼 형체를 유지할 수 있으면서도 신축성이 좋고 유연하다. 여기 염화리튬(LiCl)을 넣어 전기가 통하도록 만들었다.

연구진은 이 소재를 평면 모양을 만든 뒤 네 모서리에 전기를 걸어줬다. 각 모서리에 전달되는 전류의 양을 측정해 좌표로 환산하면 손가락이 닿은 위치를 추정할 수 있다.

연구진은 제작한 패널을 사람의 팔에 파스처럼 붙인 뒤 컴퓨터와 연결해 글씨를 쓰고, 게임을 하는 등 작동을 실제로 확인했다. 터치패널을 원래 면적의 10배로 늘렸을 때도 손가락으로 누른 부분의 위치가 제대로 파악됐다.

이번 연구는 미래부 기초연구지원사업 지원으로 수행했으며 연구 결과는 국제학술지 '사이언스'(Science) 12일자 온라인판에 실렸다.

유연한 '터치패널' 개발…더 가까워진 플렉서블폰 - 2

유연한 '터치패널' 개발…더 가까워진 플렉서블폰 - 3

s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