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인터넷 게임중독의 종말'…칩거몰입 中20대, 연결선 뽑자 투신

송고시간2016-08-11 12:12

[연합뉴스TV 제공]
[연합뉴스TV 제공]

(베이징=연합뉴스) 진병태 특파원 = 중국 충칭(重慶)에서 26세 청년이 4개월 동안 칩거한 채 인터넷 게임만 하다가, 이를 보다 못해 조부모가 게임을 하던 컴퓨터 연결선을 뽑아버리자 지난 9일 오전 11시 자신이 살던 아파트 4층에서 뛰어내려 숨지는 사건이 발생했다고 중국청년망이 11일 보도했다.

후난(湖南)성 출신의 이 남자는 지난 2014년 충칭에 건너온 후 곡물을 갈아 파는 장사로 생업을 유지하면서 여가를 이용해 컴퓨터 게임을 즐겼으나, 4개월 전부터는 생계를 내팽개치고 주위 사람들의 만류에도 아랑곳없이 칩거한 채 게임에 빠져들었다.

이 남자는 과자류를 먹거나 외식을 배달해 먹으면서 게임에만 몰입했다.

이웃 주민은 이 남자의 성격이 내성적이어서 친구가 적었고 이웃과의 교류도 거의 없었다고 말했다.

청년망은 이 남자의 성장 배경에 대해 모친의 가출에 병치레하는 부친 탓에 조부모의 돌봄 속에서 자라왔다고 전했다.

jbt@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