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농협·우리은행, 서부간선지하도로 사업 금융주선

송고시간2016-08-11 11:24

(서울=연합뉴스) 송광호 기자 = 농협은행과 우리은행[000030]이 서울 서부간선지하도로 신설 사업의 금융주선을 맡는다.

11일 금융권에 따르면 농협은행과 우리은행은 이날 서울 중구 법무법인 세종 회의실에서 이 사업의 금융약정을 체결했다.

서부간선지하도로 사업은 서울 성산대교 남단과 금천나들목(IC)을 잇는 서부간선도로 10.3Km 구간 지하에 4차선 터널을 건설하는 프로젝트다.

오는 2021년 완공될 예정이며 현대건설[000720], GS건설[006360], 포스코건설 등 7개 건설사가 시공사로 참여했다.

농협은행과 우리은행이 공동으로 금융주선을 맡은 가운데 사학연금, 흥국생명, 흥국화재[000540], 현대해상[001450] 등 10개 기관이 8천300억원을 투자한다.

투자금은 전액 사모펀드로 운용되며 펀드운용은 미래에셋자산운용이 맡았다.

해당 펀드는 향후 35년 간 운용되며 목표수익률은 4% 중후반이다.

buff27@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