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IoT 전용망 국제 연합체 총회, 10월 서울서 개최

송고시간2016-08-11 10:00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사물인터넷(IoT) 전용망 표준인 로라(LoRa) 국제 연합체 총회가 10월 서울에서 열린다.

11일 행사 주관사인 SK텔레콤[017670]에 따르면 로라 국제 연합체 세계 총회가 아시아에서 열리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2014년 결성된 로라 국제 연합체는 통신사·장비업체 등 전 세계 360여 개 회사를 회원으로 두고 있다. 지난해부터 1년에 3∼4차례 세계 총회를 열어왔다.

서울 총회에서 참가자들은 로라 네트워크 기술 표준, IoT 서비스 현황, 마케팅 및 보안 전략 등을 논의한다. 한국사물인터넷협회(회장사 SK텔레콤)의 '사물인터넷 진흥주간(IoT Week)' 행사에도 참여해 전시회와 콘퍼런스 등을 참관할 예정이다.

로라는 저전력 장거리 통신 기술(LPWA)을 이용한 IoT 전용망으로 전파 도달 거리가 길고, 모듈 가격이 저렴한 점이 특징이다.

SK텔레콤은 지난 6월 국내에 로라 전국망을 구축한 데 이어 올해 안에 유럽의 IT 기업과 손잡고 IoT 전용 로밍 시범망을 구성할 계획이다.

okk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