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산자위, 내주초 개최…'전기료 누진제' 산업부·한전 추궁

송고시간2016-08-11 09:42

(서울=연합뉴스) 이광빈 박수윤 기자 = 폭염 속에서 '전기료 폭탄' 논란이 벌어지고 있는 가정용 전기요금의 누진제 문제가 내주 초 국회 상임위 차원에서 논의된다.

국회 산업통상자원위 장병완(국민의당) 위원장은 11일 국회에서 열린 국민의당 원내대책회의에서 "다음 주 초 산자위를 소집해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전력 등을 상대로 가정용 전기료 누진제 문제를 따져 물을 것"이라고 말했다.

장 위원장은 "정부와 공기업이 누구를 위해 존재하는가 명확히 인식해야 한다"면서 "에너지는 국민에게 필수적 복지로, 국민이 국회에 부여한 모든 권한을 동원해 정부 정책전환을 끌어낼 것"이라고 강조했다.

산자위는 오는 16, 17일께 전체회의를 여는 방향으로 여야 3당 간사 간 협의가 이뤄지는 것으로 전해졌다.

산자위, 내주초 개최…'전기료 누진제' 산업부·한전 추궁 - 2

lkb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