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엔씨소프트, 2분기 영업익 861억…작년보다 28%↑(종합)

송고시간2016-08-11 09:15

리니지 인기 속에 해외 매출 지속

(서울=연합뉴스) 김예나 기자 = 엔씨소프트가 대표 게임 리니지의 인기 속에 영업이익이 크게 증가했다.

엔씨소프트[036570]는 올해 2분기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861억원으로 작년 같은 기간보다 28% 급증했다고 11일 공시했다.

매출액은 2천405억원으로 11% 늘었고, 순이익은 904억원으로 56% 증가했다.

직전 분기와 비교하면 매출은 비슷했지만 영업이익은 14%, 당기순이익은 37% 뛰었다.

2분기 매출을 지역별로 보면 국내가 1천483억원으로 가장 많았고 이어 북미·유럽 404억원, 일본 130억원, 대만 118억원 순이었다. 로열티 매출은 270억이었다.

제품별로는 대표적인 온라인 게임인 '리니지'가 944억원으로 가장 많았다. '리니지2'가 191억원, '아이온' 176억원, '블레이드&소울' 489억원, '길드워2' 159억원 등이 뒤를 이었다.

상반기 기준 매출은 4천814억원으로 작년 동기보다 19% 늘었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1천619억원으로 45%, 순이익은 1천567억원으로 68% 상승했다.

엔씨소프트는 리니지, 블레이드&소울 등 주요 게임의 지적재산권(IP)이 실적성장을 이끌었다고 평가했다.

윤재수 엔씨소프트 최고재무책임자(CFO)는 "'리니지RK', '리니지M' 등 모바일 게임을 국내외에 순차적으로 선보이고 '리니지 이터널'의 테스트(CBT)도 진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엔씨소프트, 2분기 영업익 861억…작년보다 28%↑(종합) - 2

ye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