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국립공원 100경에 무등산 대표 경관 4곳 추가

송고시간2016-08-11 12:00

(세종=연합뉴스) 전준상 기자 = 국립공원관리공단은 무등산국립공원을 상징하는 대표적인 경관 서석대, 입석대, 광석대·규봉암, 덕산너덜 등 4곳을 국립공원 100경에 추가로 선정했다.

국립공원 100경에 무등산 대표 경관 4곳 추가 - 2

서석대는 약 8천500만년 전 형성된 주상절리(돌기둥)이다. 병풍모양으로 펼쳐져 있는 것이 특징이다. 저녁노을이 물 들 때 햇빛이 반사되면 수정처럼 강한 빛을 내면서 반짝거리기 때문에 '서석의 수정병풍'이라고 전해진다.

국립공원 100경에 무등산 대표 경관 4곳 추가 - 3

입석대는 무등산 정상 1천17m에 있는 주상절리이다. 반달모양으로 둘러서 있는 모습은 다른 산에서는 찾아보기 힘든 아름다운 경관을 연출한다.

국립공원 100경에 무등산 대표 경관 4곳 추가 - 4

광석대·규봉암은 주상절리가 수직으로 층층이 얹혀 있다. 마치 긴 탑과 같은 형상을 하고 있다. 기묘한 바위들이 규봉암을 에워싸고 있으며, 주변의 노송들과 어울려 매우 아름답다.

덕산너덜은 무등산의 대표적인 너덜지형이다. 중봉에서 동화사터를 잇는 능선의 서쪽 사면 해발 350∼700m에 발달해 있다. 너덜은 주상절리나 바위의 덩어리가 풍화 등에 의해 부서진 뒤 무너져 산의 경사면을 따라 흘러내린 돌무더기를 말한다.

국립공원 100경에 무등산 대표 경관 4곳 추가 - 5

국립공원 100경은 국립공원관리공단이 2011년 설악산 등 20개 국립공원을 대표하는 경관 100곳을 선정해 발표하는 목록이다.

chunj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