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유럽증시> 에너지 실적 부진에 닷새 만에 하락 반전

송고시간2016-08-11 01:25

(이스탄불=연합뉴스) 하채림 특파원 = 유럽 주요 증시는 10일(현지시간) 에너지주 실적 부진 영향으로 나흘간 이어진 상승 랠리를 끝내고 하락 반전했다.

전 거래일에 무려 2.50%가 급등, 강세장을 주도한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30 지수는 0.39% 빠진 10,650.89에서 숨고르기를 했다.

프랑스 파리 증시의 CAC40 지수 역시 0.36% 내린 4,452.01에 폐장했다.

전 거래일에 상대적으로 적게 오른 영국 런던 증시의 FTSE 지수는 0.22% 상승한 6,866.42에 거래를 마쳤다.

범유럽 지수인 유로 Stoxx50 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9.59포인트, 0.32% 빠진 3,019.59로 장을 마감했다.

이날 유럽 증시는 나흘간 이어진 상승 랠리에 부담감을 느낀 데다 에너지기업 실적이 예상보다 나빠 주가를 끌어내렸다.

독일의 에너지기업 에온이 올해 2분기 5천400만 유로 순손실을 기록했다고 공시하면서 7.79% 폭락했고, 같은 분야 RWE AG도 3.7%나 빠졌다.

반면 벨기에의 아게아스와 스위스의 아데코 등 보험주는 예상을 웃도는 수익으로 2% 이상 올랐다.

<유럽증시> 에너지 실적 부진에 닷새 만에 하락 반전 - 2

tr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