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올림픽-<수영> 안세현, 女접영 100m 결승 좌절…10위

송고시간2016-08-07 10:30

(리우데자네이루=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안세현(21·SK텔레콤)이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여자 접영 100m에서 결승 진출에 실패했다.

안세현은 7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브라질 리우의 올림픽 수영경기장에서 열린 대회 여자 접영 100m 준결승 2조 경기에서 57초95의 기록으로 6위, 전체 16명 중 10위를 차지했다.

이로써 안세현은 8명이 겨루는 결승에 오르지 못했다.

안세현은 앞서 예선에서 57초80의 기록으로 전체 45명 중 11위를 차지해 준결승에 합류했다. 하지만 준결승에서는 예선보다 오히려 기록이 더 안 좋았다.

안세현의 이 종목 개인 최고 기록은 올해 4월 올림픽 대표선발전을 겸해 치른 동아수영대회에서 작성한 한국 기록 57초61이다.

안세현은 한국 수영선수 중 역대 세 번째로 올림픽 결승 진출에 도전했으나 불발됐다.

1964년 도쿄 대회 때 처음 올림픽에 출전한 한국 수영이 그동안 배출한 올림픽 결승 진출자는 두 명뿐이다.

남유선이 2004년 아테네 대회 여자 개인혼영 200m에서 처음으로 결승 진출에 성공해 7위를 차지했다.

박태환은 2008년 베이징올림픽 남자 자유형 400m 금메달과 자유형 200m 은메달에 이어 2012년 런던올림픽 자유형 400m와 200m에서 은메달을 땄다.

안세현은 이번 대회 여자 접영 200m에서 다시 결승 진출을 노린다.

-올림픽-<수영> 안세현, 女접영 100m 결승 좌절…10위 - 2

hosu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