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올림픽-<유도> 김원진, 패자전서 '천적' 다카토에 패배…메달 실패

송고시간2016-08-07 04:03

(리우데자네이루=연합뉴스) 이영호 기자 = 김원진(24·양주시청)이 처음 도전한 올림픽 무대에서 '천적'의 벽을 넘지 못하고 끝내 메달 사냥에 실패했다.

세계랭킹 1위 김원진 7일(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파크 카리오리카 아레나2에서 치러진 2016 리우올림픽 유도 남자부 60㎏급 패자부활전에서 일본의 다카토 나오히사(랭킹 8위)에게 유효패를 당해 동메달 결정전 진출에 실패했다.

김원진은 경기 시작 1분 32초 만에 지도를 빼앗겼고, 경기 종료 2분 4초를 남기고는 안뒤축되치기 유효를 내줬다.

경기 막판 수비적으로 나선 다카토에게 지도 2개를 얻어냈지만 끝내 경기를 뒤집지 못해 김원진의 첫 올림픽 메달 도전은 실패했다.

특히 김원진은 다카토를 상대로 통산 전적 5연패에 빠져 '천적'의 굴레를 벗어나지 못했다.

김원진은 경기가 끝나고 최민호 코치에게 인사를 건넨 뒤 뜨거운 눈물을 뚝뚝 흘리며 경기장을 빠져나갔다.

horn90@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