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올림픽- 김연경 30점…한국, 1차전에서 '숙적' 일본 격파

송고시간2016-08-06 23:20


-올림픽- 김연경 30점…한국, 1차전에서 '숙적' 일본 격파

<올림픽> 김연경 '막을 수 없을걸'
<올림픽> 김연경 '막을 수 없을걸'

(리우데자네이루=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6일 오전(현지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마라카낭지뉴 경기장에서 열린 2016 리우올림픽 여자배구 예선 한국 대 일본 경기. 김연경이 강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2016.8.6
kane@yna.co.kr

(리우데자네이루=연합뉴스) 하남직 기자 = 40년 만에 올림픽 메달을 노리는 한국 여자배구가 숙적 일본을 꺾고 상쾌하게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무대를 열었다.

한국은 6일(이하 한국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마라카낭지뉴에서 열린 리우올림픽 여자배구 A조 1차전에서 세트 스코어 3-1(19-25 25-15 25-17 25-21)로 승리했다.

역대 한일전 50승(86패)째이자, 올림픽 무대 한일전 세 번째 승리(7패)다.

<올림픽> 블로킹도 척척
<올림픽> 블로킹도 척척

(리우데자네이루=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6일 오전(현지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마라카낭지뉴 경기장에서 열린 2016 리우올림픽 여자배구 예선 한국 대 일본 경기. 황연주(왼쪽), 양효진이 상대 공격을 블로킹하고 있다. 2016.8.6
kane@yna.co.kr

세계랭킹 9위인 한국은 5위 일본과 첫 경기에서 승리하면서 8강행에 유리한 고지를 밟았다.

A조 6개 팀 중 4개 팀이 8강행 티켓을 손에 넣는다.

'배구 여제' 김연경(터키 페네르바체)이 단연 승리의 주역이었다.

레프트 김연경은 한국 공격을 주도하며 양팀 합해 최다인 30점을 올렸다.

센터 양효진(현대건설)도 블로킹 4개, 서브 득점 4개 등 21득점하며 힘을 보탰다.

<올림픽> 양효진 강스파이크
<올림픽> 양효진 강스파이크

(리우데자네이루=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6일 오전(현지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마라카낭지뉴 경기장에서 열린 2016 리우올림픽 여자배구 예선 한국 대 일본 경기. 양효진이 강스파이크를 날리고 있다. 2016.8.6
kane@yna.co.kr

◇ 6일 전적(한국시간)

▲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여자배구 조별리그 A조 1차전

한국(1승) 19 25 25 25 - 3

일본(1패) 25 15 17 21 - 1

jiks79@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