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올림픽-<수영> 박태환, 자유형 400m 예선서 3분45초63

송고시간2016-08-07 02:26

(리우데자네이루=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우여곡절 끝에 4회 연속 올림픽에 출전한 박태환(27)이 2016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남자 자유형 400m 예선에서 조 4위로 레이스를 마쳤다.

박태환은 7일 오전(이하 한국시간) 브라질 리우의 올림픽 수영경기장에서 열린 대회 경영 종목 첫날 남자 자유형 400m 예선 6조에서 3분45초63의 기록으로 조 4위를 차지했다.

2012년 런던올림픽 이 종목 금메달리스트이자 올 시즌 세계랭킹 2위 쑨양(중국)이 박태환과 나란히 레이스를 펼쳐 3분44초23으로 조 1위에 올랐다.

박태환의 이 종목 최고 기록은 2010년 광저우 아시안게임에서 금메달을 딸 때 작성한 한국 기록 3분41초53이다.

올해 최고 기록은 4월 동아대회에서 세운 3분44초26으로 세계랭킹 6위에 해당한다.

박태환은 마지막 7조까지 경기를 마치고 나서 전체 참가선수 중 8위 안에 들면 이날 오전 10시 30분 같은 장소에서 열리는 결승에서 3회 연속 올림픽 메달 획득에 도전한다.

박태환은 2008년 베이징 대회 자유형 400m에서 한국 수영 사상 최초의 올림픽 메달을 금메달로 장식했고, 2012년 런던 대회에서는 예선에서 실격 파동을 딛고 결승에서 역영을 펼쳐 은메달을 수확했다.

-올림픽-<수영> 박태환, 자유형 400m 예선서 3분45초63 - 2

hosu1@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