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다시 살아나는 경차 판매…개소세 인하 종료 덕분?

송고시간2016-08-07 08:10

기아차 레이·한국지엠 스파크 판매 증가


기아차 레이·한국지엠 스파크 판매 증가

(서울=연합뉴스) 고웅석 기자 = 개별소비세 인하 조치가 종료되면서 경차 판매가 다시 살아나고 있다.

7일 자동차 업계에 따르면 정부가 지난해 8월 말 개소세를 5%에서 3.5%로 인하하는 조치를 발표한 이후 지난 6월까지 경차 시장은 잔뜩 움츠러들었다.

경차에는 처음부터 개소세가 부과되지 않다 보니 다른 차종과 달리 가격 인하 효과를 누리지 못했다. 이 때문에 경차 구매를 생각하던 소비자 중 일부는 개소세 인하가 적용되는 준중형차 쪽으로 옮겨가기도 했다.

하지만 개소세 인하 조치가 종료된 7월 기아차[000270] 레이는 전월 대비 20.4% 증가한 2천63대가 팔려 올해 처음으로 2천대 고지에 올라섰다.

다시 살아나는 경차 판매…개소세 인하 종료 덕분? - 2

한국지엠 스파크도 전월과 비교해 1.4% 증가한 5천729대가 판매됐다.

기아차 모닝은 올해 하반기 신모델 출시를 앞두고 있는데도 7월 한 달간 5천626대가 팔렸다. 일반적으로 신모델 출시를 앞두고 판매량이 급감하는 추세와 달리 모닝은 스포츠전용범퍼 등 디자인 사양을 10만원에 선택 가능한 패키지를 선보인 데 힘입어 평균 판매량 수준을 유지했다.

다시 살아나는 경차 판매…개소세 인하 종료 덕분? - 3

이들 경차의 7월 전체 판매 대수는 전월보다 376대 많은 1만3천424대이다. 이는 개소세 인하 종료로 국내 완성차 5사의 같은달 내수판매가 전월 대비 24.8% 줄어든 12만1천144대에 그친 것과 대조되는 실적이다.

특히 일반 차량의 판매 급감으로 경차의 점유율은 6월 9.8%에서 7월 13.5%로 3.7%포인트나 뛰었다.

기아차는 모닝을 구매하는 고객에게 8월 한 달간 삼성 UHD(초고화질) 스마트 TV'를 제공하고 한국지엠은 스파크 고객에게 100만원 할인 혜택 등을 주는 등 적극적인 프로모션 정책을 펴고 있어 경차 시장의 인기는 당분간 지속될 전망이다.

다시 살아나는 경차 판매…개소세 인하 종료 덕분? - 4

freem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