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애플뮤직, 한국 정식 서비스…월 8천900원

송고시간2016-08-05 11:26

3개월 무료체험 제공…안드로이드폰도 이용 가능

애플뮤직, 한국 정식 서비스…월 8천900원 - 2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애플뮤직이 5일 오전 8시 국내 음원 시장에서 정식서비스를 전격 개시했다.

애플뮤직은 애플이 운영하는 음악 스트리밍 서비스다. 작년 6월 전 세계 100여 개국에서 서비스를 시작해 큰 인기를 끌었다. 국내 진출은 저작권 계약 문제 때문에 다소 늦어진 것으로 전해졌다.

애플뮤직은 아이폰 등 애플의 각종 기기뿐 아니라 안드로이드 휴대전화로도 이용할 수 있다. 구글 플레이에서 애플뮤직 앱(응용프로그램)을 내려받으면 된다.

애플뮤직은 국내 서비스의 월 사용료를 개인 멤버십은 7.99달러(약 8천900원), 가족 멤버십 11.99달러(약 1만3천300원)로 정했다. 해외 서비스 사용료보다 2~3달러 싸다. 이 중 가족 멤버십은 최다 6명이 함께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서비스에 처음 가입한 사람은 3개월 동안 무료체험을 할 수 있다.

애플뮤직은 3천만곡 이상의 음원을 보유한 것으로 알려졌다. 국내 최대 음원 서비스 업체 멜론의 3배 수준이다. 음악 전문가를 통한 선곡 서비스, 음성인식 서비스 '시리'와의 연동은 애플뮤직만의 장점이다.

애플뮤직은 음악 전문 라디오 채널 '비츠1'을 제공한다. 세계적으로 영향력 있는 DJ들이 진행하는 라디오를 24시간 청취할 수 있다.

더 자세한 내용은 한국어 홈페이지(http://www.apple.com/kr/music/)에서 확인할 수 있다.

hanj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