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일, 9일 서울서 국장급협의…위안부재단 출연금 논의"

송고시간2016-08-05 08:04

요미우리 보도…'화해·치유 재단' 출범 후 첫 협의

(도쿄=연합뉴스) 조준형 특파원 = 한국과 일본 정부는 오는 9일 외교부 국장간 협의를 열어 군위안부 피해자 지원재단 출범에 따른 후속 조치를 논의할 것이라고 요미우리 신문이 5일 보도했다.

양국은 정병원 외교부 동북아국장과 가나스기 겐지(金杉憲治) 아시아대양주국장 간의 협의를 9일 서울에서 개최할 방침을 굳혔다고 요미우리는 전했다.

이 자리에서 양측은 지난달말 공식 발족한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지원을 위한 '화해·치유 재단'에 일본 정부가 출연하기로 한 10억 엔(약 110억 원)의 제공 시기, 재단의 사업 내용 등과 관련한 막판 조율을 진행한다.

이번 국장급 협의는 화해·치유 재단 출범 이후 처음 열리는 것이다.

"한일, 9일 서울서 국장급협의…위안부재단 출연금 논의" - 2

"한일, 9일 서울서 국장급협의…위안부재단 출연금 논의" - 3

jhch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