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차세대 감미료 알룰로스, 먹으면 살빠지는 효과 입증"

최명숙 경북대 교수팀…"지질 흡수 방해로 체중 감소"

(서울=연합뉴스) 신선미 기자 = 비만을 막기 위해 최근 설탕처럼 달콤하면서도 칼로리는 적은 '대체 감미료'가 속속 등장하고 있다. 이 대체 감미료 중에서 '알룰로스'라는 물질이 체중과 체지방을 줄이는데 효과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래창조과학부는 최명숙 경북대 교수팀이 쥐를 대상으로 실험한 결과 알룰로스의 체중·체지방 조절 효과를 확인했고 관련 기전까지 찾았다고 20일 밝혔다. 알룰로스는 전분에서 추출한 물질로 설탕 단맛의 70% 정도의 맛을 내지만 칼로리는 거의 없다.

연구진은 사료와 함께 알룰로스를 먹은 쥐(비만 쥐)는 체중과 체지방량이 모두 줄어든다고 밝혔다. 16주가 지난 뒤 알룰로스를 먹은 쥐는 다른 쥐보다 체중이 25% 정도 줄었고 전체 지방량은 약 62%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쥐의 체중과 체지방이 줄어든 이유에 대해 연구진은 알룰로스가 소장세포에서 특정 유전자(PPARα)의 발현을 감소시켜 지방의 흡수를 방해하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소장에서 흡수되지 않은 지방은 쥐의 분변으로 배설된다. 이밖에 알룰로스가 지방의 합성을 감소시키고 산화를 증진시키는 것도 연구 결과 확인됐다.

최 교수는 "알룰로스는 체중과 체지방 감량 효능을 동시에 나타내는 차세대 기능성 대체감미료로 개발될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이번 연구는 미래부 기초연구지원사업(집단연구)과 바이오·의료기술개발사업의 지원으로 수행했으며 결과는 '몰레큘러 뉴트리션 앤드 푸드 리서치'(Molecular nutrition & food research) 9일자에 실렸다.

연구팀은 알룰로스의 항비만 기능성에 대한 연구 결과를 지난해 국내특허로 등록했다. 또 올해 1월에는 관련 기술을 알룰로스 대량 생산기술을 가진 민간기업에 이전했다. 현재 연구진은 이 기업과 함께 알룰로스의 인체적용시험을 진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차세대 감미료 알룰로스, 먹으면 살빠지는 효과 입증" - 2
"차세대 감미료 알룰로스, 먹으면 살빠지는 효과 입증" - 3

sun@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7/20 12:00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AD(광고)
AD(광고)
광고
AD(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