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인천교육청 "학교 이전 관련 금품수수 의혹 진상조사"

송고시간2016-07-13 16:19

인천교육청 "학교 이전 관련 금품수수 의혹 진상조사" - 2

(인천=연합뉴스) 신민재 기자 = 인천시교육청 간부가 학교 이전 사업과 관련해 건설업체로부터 거액을 받았다는 의혹이 제기돼 시교육청이 진상 조사에 착수했다.

인천시교육청 관계자는 13일 "일부 언론이 제기한 공직자 금품수수 의혹에 대해 관련자를 상대로 사실 여부를 조사할 계획"이라며 "원칙적으로 비리나 부정이 의심되는 부분이 나오면 수사 의뢰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이날 한 지역언론은 인천시교육청 간부가 지난해 학교 이전·재배치 사업과 관련해 제3자에게 차용증을 쓰게 하는 방식으로 시공권을 따내려는 건설업체로부터 억대 금품을 받았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이 매체는 여러 명의 남성이 차용증, 약정서 작성 방법 등 돈 거래를 논의하는 음성이 담긴 녹취록도 함께 공개했다.

의혹의 당사자로 지목된 간부는 금품수수를 전면 부인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smj@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