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배너
배너
배너

[실시간뉴스]

최종업데이트YYYY-mm-dd hh:mm:ss
검색

<사드배치> "결사반대"…성주군민 5천명 궐기대회(종합)

성주군수, 국방부 차관 설명회 거절…10여명 혈서로 항의 표시
<사드배치> 사드 배치지로 결정된 성주
<사드배치> 사드 배치지로 결정된 성주(성주=연합뉴스) 김준범 기자 = 13일 오후 경북 성주군 성주읍 성주버스정류장에서 군민들이 류제승 국방정책실장의 사드 성주 배치 선정에 대한 브리핑을 TV로 지켜보고 있다. 2016.7.13
psykims@yna.co.kr

(성주=연합뉴스) 박순기 기자 = 한미 양국 군 당국이 13일 경북 성주를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THAAD·사드) 배치 지역으로 확정하자 성주군민들이 강하게 반발하고 있다.

성주군민 5천여 명은 이날 오전 성주읍 성밖숲에서 사드 배치를 반대하는 범군민궐기대회를 열었다.

<사드배치> 발표 지켜보는 성주군민
<사드배치> 발표 지켜보는 성주군민(성주=연합뉴스) 김준범 기자 = 13일 오후 경북 성주군 성주읍 성주버스정류장에서 군민들이 류제승 국방정책실장의 사드 성주 배치 선정에 대한 브리핑을 TV로 지켜보고 있다. 2016.7.13
psykims@yna.co.kr
<사드배치> "결사반대"…성주군민 5천명 궐기대회(종합) - 2
<그래픽> 사드배치 지역 성주로 결정
<그래픽> 사드배치 지역 성주로 결정
(서울=연합뉴스) 반종빈 기자 = 국방부는 13일 오후 3시 주한미군 고고도 미사일방어체계 사드(THAAD) 배치 지역을 공식 발표한다고 밝혔다.
한미 군 당국은 지난 3월부터 공동실무단을 구성해 사드배치 부지를 물색해 온 끝에 경북 성주에 배치한다고 최종 결정한 것으로 전해졌다.
bjbin@yna.co.kr

사드 성주배치 반대 범군민비상대책위원회는 "사드 배치는 군민 4만5천 명의 60%가 참외 농사를 짓는 성주 생존권을 위협하는 것"이라며 "모든 수단과 방법을 동원해 저지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들은 북한 핵미사일에 대한 화형식도 했다.

김항곤 성주군수를 포함한 10여 명은 혈서를 쓰며 사드 배치 반대를 강력히 반대한다는 퍼포먼스를 벌였다.

<그래픽> 사드 레이더 안전거리 개요
<그래픽> 사드 레이더 안전거리 개요
(서울=연합뉴스) 반종빈 기자 = 8일 오전 11시 한국과 미국은 고고도 미사일방어체계 사드(THAAD)를 주한미군에 배치하기로 최종 결정했다.
사드의 주한미군 배치에 있어 가장 큰 변수는 지역주민들의 반발이다.
배치 후보지로 거론되는 지역마다 사드 포대에 배치될 X밴드 레이더가 내뿜는 전자파가 인체에 악영향을 줄 수 있다는 우려로 강력히 반대하고 있다.
bjbin@yna.co.kr
<사드배치> "결사반대"…성주군민 5천명 궐기대회(종합) - 3

김 군수, 배재만 군의회 의장, 이재복 비상대책위원장 등은 전날 오후부터 군청 현관 앞에서 무기한 단식농성에 들어갔다가 궐기대회에 참석했다.

대회에는 당초 예정한 2천여 명보다 2배 이상 많은 5천여 명이 모였다.

비상대책위는 궐기대회가 끝난 뒤 군민 200여 명과 함께 버스 5대에 나눠 타고 국방부를 찾아가 혈서와 반대서명서를 전달한다.

국방부 차관과 행정자치부 차관이 제삼자를 통해 김 군수에게 "오후 1시 30분 사드 배치를 설명하러 가겠다"고 했으나 김 군수는 버스를 타고 국방부로 향했다.

김 군수는 "오후 3시 발표를 앞둔 시점에 설명회란 형식을 갖추려는 태도를 받아들일 수 없다"며 "군수 독단으로 움직일 수도 없다. 비상대책위 중심으로 사드 배치 반대 투쟁을 벌인다"며 면담을 거절했다.

국방부는 이날 오후 3시 사드 배치 지역을 공식 발표한다.

parksk@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2016/07/13 12:09 송고

광고
댓글쓰기
배너
광고
AD(광고)
광고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산업/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연예ㆍ문화
세계
더보기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