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패키지 처방' 내놓은 朴대통령…국민통합·TK 민심잡기(종합)

송고시간2016-07-11 18:00

흔들리는 텃밭민심에 대구 軍·민간공항 이전으로 화답광복절 특사 건의 전격 수용하며 "국민 힘 모아 위기극복"사드 부지 선정 논란엔 "단합이 중요…정부 믿어달라"

(서울=연합뉴스) 정윤섭 기자 = 박근혜 대통령이 11일 청와대 수석비서관 회의에서 광복절 특사, 대구 K2 공군기지 이전, 사드 부지 선정 논란 등과 관련해 패키지 처방전을 내놓으며 국민단합을 당부했다.

박 대통령은 우선 광복절 특사와 관련해 "국민들의 역량을 모으고 재기의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사면을 실시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새누리당 정진석 원내대표가 지난 8일 건의한 광복절 특사를 흔쾌히 수용하는 모습을 보인 것이다.

'패키지 처방' 내놓은 朴대통령…국민통합·TK 민심잡기(종합) - 2

무엇보다 박 대통령은 "국민 모두 힘을 모아 위기를 극복할 수 있는 희망의 전기가 필요한 시기"라고 특사의 배경을 설명했다. 안보·경제의 이중위기 속에서 국정의 최고 책임자로서 단합의 전기가 필요하다는 점을 강조한 것으로 풀이된다.

관심은 사면대상과 범위다. 박 대통령은 기존 2차례의 사면에서 정치인과 기업인에 엄정한 잣대를 적용해왔다. 하지만, 집권 4년차인 올해 특사에선 경제살리기 및 통합의 정치 구현 차원에서 이전과는 다른 패턴을 보일 것이라는 관측도 나온다.

이에 대해 청와대 관계자는 "국민의 눈높이와 여론이 중요하다"며 "국민에게 희망을 주겠다는 방침을 언급한 만큼 각계 여론을 두루 수렴해가는 과정에서 사면대상과 범위가 결정되지 않겠는가"라고 말했다.

현재 사면·복권 대상에 포함될 가능성이 있는 기업인으로는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과 이재현 CJ그룹 회장, 최재원 SK그룹 수석부회장, 구본상 전 LIG넥스원 부회장 등이, 정치인 중에선 홍사덕 전 의원, 이광재 전 강원도지사, 정봉주 전 의원 등이 거론된다.

이와 함께 박 대통령은 김해 신공항 결정 이후 대구·경북(TK) 지역을 향한 메시지도 던졌다. "대구공항은 군(軍)과 민간 공항을 통합 이전함으로써 군과 주민들의 기대를 충족하도록 해야 할 것"이라고 밝힌 것이다.

대구시는 밀양 신공항 유치 무산으로 함께 보류된 대구공항 통합 이전을 진행해달라고 정부에 요청해왔고, 박 대통령이 신속추진을 지시하며 화답한 셈이다.

최근 여론조사에 따르면 박 대통령 지지율은 30% 초반대에서 고착되는 듯한 모습을 보였고, TK 지역에서 40% 초반대로 지지율이 빠지면서 여권 내에선 TK 민심을 다독여야 한다는 경고음이 흘러나왔다.

따라서, 박 대통령이 대구 군공항 이전 등 지역현안 해결에 팔을 걷어붙이는 모양새를 취한 것은 집권 후반기 국정동력 확보를 위한 또 하나의 조치라는 분석이 나온다.

'패키지 처방' 내놓은 朴대통령…국민통합·TK 민심잡기(종합) - 3

더욱이 대구 군공항 문제가 유승민 의원 지역구(대구 동구을) 현안이라는 점도 주목되는 대목이다.

박 대통령은 지난 8일 새누리당 의원단과 오찬에서 유승민 의원을 만나 대구 군공항 이전을 주제로 대화를 나누며 관심을 표명한 바 있다. 따라서, 박 대통령이 이날 군공항 이전 방침을 전격적으로 밝힌 것은 대구 시민을 향해 다양한 정치적 함의를 담은 메시지를 보냈다는 분석이 나온다.

여권의 한 관계자는 "박 대통령이 국정의 최고 책임자로서 안보와 경제, 지역현안까지 폭넓게 챙기는 행보에 나섰다"며 "특히 TK 민심 수습차원에서 조치가 필요하다는 지적이 많았던 만큼 박 대통령은 김해 신공항 후유증 해소 차원에서 지역현안 해결에 의지를 보인 것"이라고 평가했다.

아울러 박 대통령의 이러한 '국민통합·TK민심 잡기' 메시지는 고고도 미사일방어체계(THAAD·사드) 부지 선정 문제를 놓고 지역 갈등으로 비화할 수 있다는 점도 두루 고려했다는 분석도 제기된다.

박 대통령은 회의에서 "사드 배치 부지 선정도 군사적 효율성 보장과 더불어 지역 주민들이 전자파의 영향을 포함한 문제로부터 안전과 건강을 확실히 보장할 수 있는 최적의 부지를 선정할 것"이라며 "국민 여러분께서는 정부를 믿고 적극적인 지지를 보내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패키지 처방' 내놓은 朴대통령…국민통합·TK 민심잡기(종합) - 4

jamin7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