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50대 공무원의 '나쁜발'…실내화에 휴대전화 끼워 치맛속 찍어

송고시간2016-07-11 13:49


50대 공무원의 '나쁜발'…실내화에 휴대전화 끼워 치맛속 찍어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남양주=연합뉴스) 최재훈 기자 = 휴대전화를 실내화에 끼우고 동료 여직원 10여명의 치마 속을 몰래 찍던 50대 공무원이 덜미를 잡혔다.

지난달 말 경기 남양주경찰서 소속 한 경찰관은 평소 알고 지내던 남양주 시청 직원으로부터 "팀장이 여직원들을 휴대전화로 몰래 찍는 것 같다"는 말을 들었다.

직원의 이야기가 신빙성이 있다고 판단한 경찰은 수사를 통해 시청 소속 A(53) 팀장을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 조사결과 수상쩍던 행동은 실제 범죄로 드러났다. A 팀장은 지난 5∼6월 휴대전화를 신발에 끼우고 동영상을 찍는 수법으로 동료 여직원들의 치마 속을 찍어왔다. 현재까지 11명의 피해자가 확인됐다.

남양주시청은 사건이 드러나자 지난 4일 A 팀장을 직위 해제했다. 경찰 수사결과가 마무리되면 추가 조치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경찰 관계자는 11일 "추가 피해자 조사를 위해 현재 A 팀장의 컴퓨터 하드디스크 감식을 의뢰했고, 감식 결과가 나오면 A 팀장을 경찰서로 불러 조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jhch79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