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뉴욕증시 헬스케어주 강세…다우 0.44% 상승 마감

송고시간2016-07-07 05:29

(뉴욕=연합뉴스) 신은실 연합인포맥스 특파원 = 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영국의 유럽연합(EU) 탈퇴(브렉시트) 우려가 완화된 가운데 헬스케어주가 강세를 보인 데 따라 상승했다.

6일(미국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78.00포인트(0.44%) 상승한 17,918.62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11.18포인트(0.54%) 높은 2,099.73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36.26포인트(0.75%) 오른 4,859.16에 장을 마감했다.

이날 하락 출발한 지수는 장중 상승세로 전환했다.

브렉시트 우려가 완화된 데다 헬스케어업종 등 일부 업종이 강세를 보이며 지수를 주도적으로 끌어올렸다.

업종별로는 헬스케어업종이 1.2% 가까이 상승하며 가장 큰 상승 폭을 기록했다. 유가 강세에 힘입어 에너지업종이 0.6%가량 올랐고, 소재업종과 금융업종, 산업업종, 기술업종 등도 소폭 오름세를 나타냈다.

반면 통신업종은 하락세를 보였다.

개장 전 발표된 지난 5월 미국의 무역적자는 미국 제품 및 서비스에 대한 해외 수요 약화로 수출이 감소함에 따라 예측치를 상회하는 증가세를 보였다.

미 상무부는 5월 무역적자가 전월 대비 10.1% 늘어난 411억4천만 달러(계절 조정치)로 집계됐다고 발표했다. 이는 마켓워치 조사치 402억 달러를 웃돈 것이며 월간 증가율로 지난해 8월 이후 최대를 보인 것이다.

5월 수출은 0.2% 감소한 반면 수입은 1.6% 늘어났다.

4월 무역적자는 당초 374억4천만 달러에서 373억8천만 달러로 하향 조정됐다.

달러화가 강세를 보임에 따라 5월 수출이 줄고 수입은 증가한 것으로 풀이됐다. 달러화 가치가 오르면 다른 통화로 미국 상품을 살 때 가격이 상대적으로 상승하고 수입 가격은 내려가기 때문이다.

지난 6월 미국의 서비스업(비제조업) 활동은 신규 수주 호조로 예상치를 상회하는 상승세를 나타냈다.

공급관리협회(ISM)는 6월 서비스업 구매관리자지수(PMI)가 전월의 52.9에서 56.5로 상승했다고 발표했다. 이는 마켓워치 조사치 53.4를 상회한 것이다. 지수는 77개월 연속 확장세를 이어갔다. 지수는 50을 기준으로 확장과 위축을 가늠한다.

정보제공업체 마르키트는 미국의 6월 서비스업 PMI 최종치가 51.4를 나타냈다고 밝혔다.

대니얼 타룰로 연방준비제도(Fed·연준) 이사는 세계 금융시장이 브렉시트 충격에 대한 대비가 잘 돼 있다고 진단했다.

타룰로 이사는 "세계 금융 시스템이 브렉시트 충격에 대한 준비가 합리적으로 잘 돼 있다"며 "브렉시트에 따른 거시경제 상황이 어떻게 변화할지 지켜봐야 한다"고 말했다.

이날 오후 발표된 6월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의사록에 따르면 연준 위원들은 지난 회의에서 경제 진단과 기준금리 전망을 두고 격론을 벌였던 것으로 나타났다.

연준 위원들은 고용시장 상황과 경제 성장률 전망, 경제 관련 위험, 물가 상승 여부에 엇갈린 의견을 제시했다.

일부 위원들은 고용시장 상황과 물가가 연준의 목표에 다가가고 있다고 주장했으며 추가 기준금리 인상을 너무 오래 기다려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다.

반면 다른 위원들은 물가가 지속해서 상승하고 있으며 경제가 추가적인 기준금리 인상을 견뎌낼 만큼 충분히 강하다는 증거를 확인하길 원한다고 말했다.

뉴욕유가는 브렉시트에 따른 전 세계적 수요 둔화 우려 상존과 휘발유 공급 과잉 예상에도 낙폭 과대 인식으로 저가 매수세가 유입되며 상승했다.

뉴욕상업거래소에서 8월물 서부텍사스산 원유(WTI) 가격은 전날보다 배럴당 83센트(1.8%) 높아진 47.43달러에 마쳤다.

뉴욕 애널리스트들은 연준이 기준금리 인상을 점진적인 속도로 단행할 것이라는 기대가 지수 상승에 일조했다고 평가했다.

현재 시장 참가자들은 고용시장 부진과 브렉시트 결정에 따른 경제 불확실성 등 때문에 연준이 이달 기준금리를 인상할 가능성은 거의 없는 것으로 보고 있다.

연준은 이달 26~27일 FOMC 정례회의를 열고 기준금리를 결정할 예정이다.

시카고옵션거래소에서 변동성지수(VIX)는 전 거래일보다 3.98% 내린 14.96을 기록했다.

essh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