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가상현실 온라인 관심도 2년간 급증…기대감 반영"

송고시간2016-07-07 06:00

KT경제경영연구소 분석…긍정적 언급 많아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가상현실(VR)에 대한 누리꾼의 관심도가 지난 2년 동안 큰 폭으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7일 KT경제경영연구소에 따르면 빅데이터 업체 다음소프트의 자료를 분석한 결과 가상현실과 증강현실(AR)에 대한 국내 버즈량(온라인상 언급횟수)은 2013년까지 미미한 수준이었지만, 2014년부터 급증하기 시작했다.

올해 1∼4월 VR 관련 버즈량은 1만4천289건으로 2015년 한 해 동안 발생한 총 버즈량(1만3천768건)을 넘어섰다. 지난 5월 한달간 버즈량은 4천69건으로 전년 동월 대비 30배나 늘었다.

2013년부터 올해 5월까지 가상현실과 함께 언급된 키워드는 '다양한' '새로운' '즐기다' 등 긍정적인 단어들이 많았다. 연구소 측은 가상현실에 대한 누리꾼의 기대감을 반영한 것으로 분석했다.

아울러 삼성전자[005930], 오큘러스, 구글 등 VR 기기 제조사와 콘텐츠 플랫폼이 VR 콘텐츠 제작사보다 많이 언급됐다.

VR 관련 인물 키워드로는 아이돌 그룹 비스트, 인피니트 등 VR 콘텐츠에 등장한 스타들이 많았다.

신나라 연구원은 "2년 전부터 VR 기기와 콘텐츠가 본격적으로 보급되면서 전반적인 관심도가 증가했다"며 "관련 기업들이 관심도를 바탕으로 수익화할 수 있는 사업을 발굴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이어 "VR 산업을 활성화하기 위해 콘텐츠를 다양화하고 스포츠·게임·교육 등 분야별 특성에 맞는 플랫폼과 기기를 선택해 활용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가상현실 온라인 관심도 2년간 급증…기대감 반영" - 2

okk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