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학생이 가장 일하고 싶은 기업 1위는 네이버"

송고시간2016-07-07 06:21

인크루트 조사…그룹사 1위는 CJ

"대학생이 가장 일하고 싶은 기업 1위는 네이버" - 1

(서울=연합뉴스) 김연숙 기자 = 대학생이 꼽은 '가장 일하고 싶은 기업'에 네이버가 올랐다.

취업포털 인크루트는 구직활동 중인 대학생 회원 1천357명에 대해 '2016 대학생이 가장 일하고 싶은 기업'을 조사한 결과를 7일 발표했다.

조사 대상 160개 기업 중 네이버가 응답률 10.0%로 2년째 1위를 차지했다.

네이버는 '성장, 개발 가능성과 비전' 항목에서 특히 높은 점수를 받았다. 인터넷에 친숙한 20대와 접촉빈도가 높은 기업인 만큼 네이버 선호 현상은 당분간 지속할 것으로 인크루트는 내다봤다.

"대학생이 가장 일하고 싶은 기업 1위는 네이버" - 2

이어 CJ제일제당[097950](4.5%), 아모레퍼시픽[090430](4.3%), 삼성전자[005930](3.7%), 국민건강보험공단(3.6%)이 톱5에 올랐다.

또 한국전력공사(3.2%), 국민연금공단(2.7%), 현대자동차[005380](2.5%), 아시아나항공[020560](2.4%), 대한항공[003490](2.0%)이 10위안에 들었다.

영상 기사 "대학생이 가장 일하고 싶은 기업 1위는 네이버"
"대학생이 가장 일하고 싶은 기업 1위는 네이버"

대학생들이 '가장 일하고 싶은 기업'으로 네이버를 꼽은 조사결과가 나왔습니다. 취업포털 인크루트는 구직활동 중인 대학생 회원 1천357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네이버가 조사 대상 160개 기업 중 응답률 10%로 2년째 1위를 차지했다고 밝혔습니다. 네이버에 이어 CJ제일제당, 아모레퍼시픽, 삼성전자, 국민건강보험공단이 상위 5위 안에 들었습니다. '가장 일하고 싶은 그룹사'로는 CJ그룹이 작년에 이어 1위에 올랐습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09(제보) 4441(기사문의), 카톡/라인 jebo23

작년 조사에서 공동 6위로 떨어졌던 삼성전자는 올해 4위에 올랐고 10위권에는 공기업이 3곳이나 들었다. 고용불안이 심화하면서 대학생들도 안정적인 직장을 택하려는 경향이 늘어난 것으로 풀이된다.

인크루트는 "조사 내용을 토대로 오늘날 청년 군상은 '자아실현을 꿈꾸지만 고용불안으로 안정성을 좇는다'고 표현할 수 있다"고 해석했다.

'가장 일하고 싶은 그룹사'로는 CJ그룹(22.7%)이 역시 작년에 이어 1위에 올랐다.

문화콘텐츠를 즐기는 대학생들에게 CJ의 '문화를 만드는 기업'이라는 이미지가 매력적으로 다가온 것으로 보인다. 활발한 대학생 프로그램과 서포터즈 활동, 다방면에 걸친 B2C 사업도 영향을 미쳤다는 분석이다.

"대학생이 가장 일하고 싶은 기업 1위는 네이버" - 3

2∼5위는 삼성그룹(20.7%), LG그룹(10.4%), 신세계그룹(9.3%), 현대자동차그룹(8.1%)이 차지했다.

이와 별도로 업종별 최선호 기업에 대한 조사에서는 포스코[005490](제철), 현대건설[000720](건설업), 한국전력공사(공기업), 국민은행(금융), 현대중공업[009540](기계·중공업), 아시아나항공(물류운수), 호텔롯데(백화점·유통), CJ제일제당(식음료), 현대자동차(자동차·운송장비), 삼성전자(전기전자), 네이버(정보통신), GS칼텍스(정유·석유화학), 유한양행[000100](제약·유통), 삼성물산[028260](종합상사), 아모레퍼시픽(화장품·생활용품), 금호타이어·SK케미칼(화학섬유·고무)이 각각 뽑혔다.

이번 조사는 지난달 16∼28일 온라인으로 이뤄졌다. 표본오차는 95% 신뢰 수준에 ±3.39%P이다.

noma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